ezday
+ 문
100 lovely 2017.02.17 20:57:30
조회 114 댓글 2 신고

+ 문

 

 

 

내 마음속에는
닫힌 문짝을 열고자 하는 손과
열린 문짝을 닫고자 하는 손이
함께 살았다

 

닫히면서 열리고
열리면서 닫히는 문살을
힘껏 잡고 있으려니

 

눈물겨워라 눈물겨워라

 

(안수환·시인, 1942-) 

3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9)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3)
  new 상머슴 0 23:36:37
추상(追想)   new 상머슴 2 23:33:30
그리움   new 상머슴 2 23:30:26
부패의 힘  file new 생명양식 9 22:34:44
거품   new 도토리 8 22:21:18
신이 세상을 세탁하는 것을 나는 보았다   new 산과들에 4 22:20:08
그들이 말을 건네면   new 산과들에 3 22:19:28
한 뙈기의 밭이라도   new 산과들에 5 22:19:01
걱정   new 도토리 10 22:08:16
숲에서 일어난 일  file new 생명양식 20 21:33:00
행복 유예선언   new 네잎크로바 27 21:20:58
기분 좋은 날  file new (2) 생명양식 41 20:51:41
누군가을 사랑 한다는 것은   new (3) 백두산 65 19:56:43
행운의 여신   new Vagabond 29 19:30:36
♥ 가까운 거리에서 / 김현수 ♥  file new (10) 마음의글 117 18:33:31
나는 친구가 너무 좋다   new 김용수 48 18:00:36
이 또한 지나가리라   new 이현경 64 16:48:01
지혜로운 재치   new 이현경 61 16:45:35
딸들을 바라보는 아빠   new (2) 이현경 49 16:41:25
이것 또한 지나가리라  file new 풀피리 96 15:20:4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