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 유리(琉璃)의 길·3
98 lovely 2017.02.17 20:43:20
조회 104 댓글 2 신고

+ 유리(琉璃)의 길·3

 

 

 

개미를 보면 나는
너무 멀리까지 와버렸다는 생각이 든다
나비를 보면 나는
너무 많은 악에 길들었다는 생각이 든다
잔디를 보면 냉이꽃을 보면 나는
너무 많은 봄을 놓쳐 버렸다는 생각이 든다

 

나생이 둥굴레풀 꽃다지 민들레
고사리 우엉잎 도꼬마리 이질풀
아, 나는 너무 많은 이름들을 놓쳐버렸다

 

구름을 보면 나는
아직도 내 앞에 걸어가야 할 길이
많이 남았다는 생각이 든다
강물을 보면 파도를 보면 나는
아직도 내 앞에
출렁거릴 것이 많다는 생각이 든다

 

(이기철·시인, 1943-) 

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4)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3)
아름다운 순간들 /이해인   new 새벽이슬 22 11:37:48
농담  file new 스텔라 36 09:44:15
낮은 곳으로  file new 스텔라 26 09:43:03
겨울 강가에서  file new 스텔라 19 09:41:55
거짓 웃음   new (1) 토기장이 29 08:44:08
그리운 그대 음성  file new (1) 토기장이 40 08:28:25
단 하나 쁜인 그대   new 네잎크로바 57 08:25:20
♡ 가치 있는 감동   new (1) 청암 47 08:25:09
승차권 없는 기차를 타고 / 양경모  file new (1) 토기장이 40 08:02:20
확산  file new hekk5690 38 07:19:58
☞ 용기 있는 삶을 위하여 / 배리 파버 ☜  file new 부산아저씨 31 06:54:13
☞ 세상에 극복할 수 없는 문제란 없다. / 돈 에직 ☜  file new (1) 부산아저씨 41 06:54:06
☞ 무엇이든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바라보라. / 헬렌 켈러 ☜  file new (1) 부산아저씨 40 06:53:58
★ 솔거 최명운/ 동상이몽  file new 캐시비 25 05:40:26
★ 광토 김인선/ 말 밥 주는 남자  file new 캐시비 27 05:32:41
★ 논길 송영구/ 숨바꼭질 삶  file new 캐시비 20 05:23:47
haya/ 덕수궁 돌담길   new 거칠산국 12 05:14:24
haya/ 소박한 즐거움   new 거칠산국 25 05:05:28
김수일/ 정겨운 이름들   new 거칠산국 20 05:03:38
● 백석/ 산지(山地)  file new ㅣ이지데이ㅣ 35 04:59:16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