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화가 났을 때는 싸움을 피하라
92 lovely 2017.02.16 11:08:01
조회 446 댓글 7 신고

 

 

영국 역사상 최고의 검술사로 명성을 쌓아 온 오 말이라는 고수에게는 30년 이상 우위를 겨루어온 강력한 라이벌이 있었다.

 

한번은 막상막하의 실력을 자랑하는 이 두 명의 검술사가 서로 검술 실력을 다투던 중 한 사람이 먼저 말에서 떨어지는 치명적인 실수를 범하고 말았다.
단 한칼이면 상대를 제압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인 셈이었다.

 

그 순간, 궁지에 몰린 검술사가 오 말의 얼굴에 침을 뱉고 말았다. 예기치 않은 상대 검술사의 무례한 행동에 놀란 오 말은 즉시 검을 내려놓고 이렇게 말했다.
“ 오늘 결투는 여기서 끝내고 다음에 다시 겨루기로 합시다.”

 

어리둥절해진 사람들이 이유를 묻자 오 말은 이렇게 말했다.
“ 나는 지난 30여 년간 검술을 통해서 나 자신을 연마해왔습니다. 나에게는 원칙이 하나 있는데 그것은 화가 났을 때는 절대로 검을 쓰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그 결과 나는 숱한 검술 시합에서 한 번도 져본 적이 없습니다. 그런데 조금 전에 그가 내게 침을 뱉는 순간, 화가 치밀어 올랐습니다. 내가 만일 분노를 품은 채 상대와 겨룬다면 결코 승리의 기쁨을 맛보지 못할 것 같더군요. 그래서 일단 흥분을 가라앉힌 후 다시 겨루기로 한 것입니다,”

 

그날 이후 그들은 검술의 최고 달인을 뽑는 데 실패했다. 왜냐하면, 오 말의 말에 깊은 감동을 한 경쟁자가 오 말의 제자가 되기로 결심했기 때문이다.

 

☆☆☆
분노는 이성을 잃게 하여 어리석은 행동을 가져옵니다.
누군가와 다투게 될 경우 최대한 화를 내지 않는 쪽이
더욱 유리한 고지에 서게 됩니다.
★★★


 

 

(좋은 생각이 행복을 부른다. 커쥔 편저, 임지영 옮김) 

10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3)
세월아! 너는 너대로 나는 나대로 가자  file new 정유년 15 13:00:33
필요한사람  file new 정유년 20 12:53:11
바람에게 /유치환  file new 뚜르 17 12:11:16
상대의 기분을 배려해 주는 매너  file new (1) 뚜르 37 12:11:12
생각 청소 /조이화  file new (1) 뚜르 25 12:11:08
내 몸속에 잠든 이 누구신가   new 산과들에 21 12:01:49
꽃사태   new 산과들에 8 11:59:20
날 바라보는 널, 나도 바라본다   new 산과들에 15 11:52:56
가장 먼저 나를 떠올려 줄 사람   new 명암 41 11:09:35
♣ 물처럼 살라는 것은 ♣   new 명암 40 11:04:52
당신은 누구시기에   new 명암 28 11:02:41
짝사랑   new 도토리 21 10:35:34
주체할 수 없는 슬픔이 밀려오면 바다로 가라  file new (1) lovely 31 10:29:08
 file new lovely 11 10:14:55
희망가  file new lovely 20 10:03:51
♡ 진정한 여행이란   new (1) 청암 48 09:46:54
사람이 산다는 것이  file new (1) 스텔라 44 09:31:35
인생을 배우는 마음  file new (1) 스텔라 47 09:30:32
여백이 있는 풍경이 아름답다  file new (1) 스텔라 29 09:28:54
'LOVE'의 의미  file new 광솔 70 09:18:48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