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고구마 꽃
100 뚜르 2017.01.12 00:18:03
조회 158 댓글 2 신고

 

 

고구마 꽃

 

 

늦은 겨울밤
포장마차에서 사들고 온
뜨끈하고 달콤한 군고구마를 먹다가
옛 생각에 자꾸만 목이 멘다.


문풍지 서럽게 우는 밤
잿불 속에 고구마를 묻어놓고
화롯가에 둘러앉아 고구마 익기를 기다리며
어머니의 옛날이야기를 듣던
유년의 겨울밤은
그 얼마나 따뜻하고 달콤했던가.


꽃을 좋아하면서
뒤늦게 알게 된 고구마 꽃
군 고구마 먹을 때마다 떠오르는 얼굴 위로
어여쁜 고구마 꽃도 함께 피어난다.

 


글.사진 - 백승훈 시인

 

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3)
아침 이슬과 같은 말   new 김용수 10 06:00:40
♧ 일본놈 일어서니 / 해방기 민요 ♧  file new 가람슬기 22 05:01:57
♧ 꽃비가 되고 싶습니다. / 소윤아 ♧  file new 가람슬기 25 05:01:54
♧ 겸손한 사람은 아름답다. / 허영자 ♧  file new 가람슬기 27 05:01:51
● 詩 이해인/ 상사화  file new ㅣezdayㅣ 30 03:48:40
● 詩 이해인/ 깨어 사는 고독  file new ㅣezdayㅣ 14 03:40:36
● 詩 이해인/ 까치에게  file new ㅣezdayㅣ 15 03:32:41
신동파/ 늙은 어부   new 에코팰리스 13 03:26:14
김영태/ 미련   new 에코팰리스 12 03:24:39
유진길/ 내가 처음 시를 쓸 때는   new 에코팰리스 13 03:22:58
★ 소망 - 淸草 배창호 ★  file new 조선의국모 13 03:20:08
★ 소한小寒(아버지) - 다감 이정애 ★  file new 조선의국모 10 03:15:06
★ 사과 장난 - 淸草 배창호 ★  file new 조선의국모 11 03:10:57
♡어머니 당신은 사랑입니다.(가정의달 주인공 어머니사랑,인생,친구,감..   new 비추라 49 00:20:41
당신의 것은  file new 김별 62 17.05.22
인생의 의무   new (1) 산과들에 74 17.05.22
거위 같은 사람   new (1) 산과들에 64 17.05.22
사랑하며 살자   new (1) 산과들에 104 17.05.22
헛된 영화  file new (1) 광솔 59 17.05.22
💖 청춘이 사라지기전에  file 모바일등록 new (4) 두남받다 190 17.05.22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