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제맹매가
47 산과들에 2017.01.11 20:00:45
조회 1,962 댓글 3 신고

삶과 죽음 갈림길

여기 있음에 두려워하여

나는 간다는 말도

못다 이르고 가는가

어느 가을 이른 바람에

여기저기에 떨어지는 나뭇잎처럼

같은 나뭇가지에 나고서도

가는 곳을 모르겠구나

! 극락세계에서 만나볼 나는

도 닦아서 기다리겠다

 

-월명사-

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3)
당신과 나는  file new 김별 25 13:07:42
사랑   new 도토리 24 12:50:41
있는 그대로의 사랑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41 12:45:32
◑ 초록빛 5월의 더위 ◐  file new 25 11:49:21
사랑의 꿈   new 도토리 31 11:35:59
설레임 사용방법  file new 풀피리 90 10:03:03
내 안에 빛이 있으면   모바일등록 new lisbon 78 10:02:28
참, 좋은 말  file new (1) 스텔라 137 10:01:16
바람이 분다. 당신이 좋다  file new 스텔라 117 09:59:47
오늘의 살림살이  file new 풀피리 43 09:59:45
예의는 손발과 같다  file new 스텔라 50 09:57:55
아버지의 하모니카  file new 풀피리 35 09:55:55
나의 친구에게  file new (1) 날마다 행복 81 09:49:58
사랑의 운명   new 도토리 48 09:45:13
좋은글  file new 날마다 행복 62 09:43:11
처세에 대해서(1)   new 명암 63 09:42:01
신뢰를 부르는 말과 행동   new 명암 77 09:40:38
행복의 문을 여는 비밀번호   new 명암 96 09:39:43
꼭 안아주고 싶은 그리운 당신  file new (1) 날마다 행복 99 09:36:31
조롱박  file new 뚜르 54 09:11:3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