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제맹매가
45 산과들에 2017.01.11 20:00:45
조회 1,953 댓글 3 신고

삶과 죽음 갈림길

여기 있음에 두려워하여

나는 간다는 말도

못다 이르고 가는가

어느 가을 이른 바람에

여기저기에 떨어지는 나뭇잎처럼

같은 나뭇가지에 나고서도

가는 곳을 모르겠구나

! 극락세계에서 만나볼 나는

도 닦아서 기다리겠다

 

-월명사-

4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
포인트 제도 개편 안내  (49)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2)
인생에 실패하는 원인  file new 하양 6 00:42:36
신이 내게 내린 축복  file new 하양 10 00:41:29
우정은 이해이며 사랑은 느낌이다  file new 하양 6 00:39:50
연인같고 친구같은 사람이 그립다.   new 명암 10 00:38:13
서로에게 물들어 가는 사랑   new 명암 13 00:36:41
** 인생은 운명이 아니라 선택이다 **   new 명암 12 00:34:15
사랑의 본질(本質) - 고 윤석  file new (1) 바다노을 11 00:05:57
가슴으로 우는 사랑.!!!   new (1) gaja438 119 17.02.21
당신을 아프게 하는 바로 그것들   new (1) 산과들에 63 17.02.21
두려움없이 진리에 깨어있으라   new (1) 산과들에 31 17.02.21
인생   new (1) 산과들에 61 17.02.21
간격  file 모바일등록 new (2) 고운김영달 61 17.02.21
마음의 식사   new (2) 도토리 48 17.02.21
사랑의 순수함을 위하여/용혜원  file 모바일등록 new (1) 티처 101 17.02.21
그리움에 지치거든 /오세영  file 모바일등록 new (1) 티처 94 17.02.21
우리의 사랑은 언제나 아름답다  file new (2) 토기장이 112 17.02.21
세 잎 클로버의 기도   new (1) 도토리 65 17.02.21
시작과 끝 ~~ 이시하  file new (1) 토기장이 103 17.02.21
꽃샘바람- 이해인  file new (1) 토기장이 89 17.02.21
선물  file new (1) 티처 175 17.02.21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