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제맹매가
48 산과들에 2017.01.11 20:00:45
조회 1,967 댓글 3 신고

삶과 죽음 갈림길

여기 있음에 두려워하여

나는 간다는 말도

못다 이르고 가는가

어느 가을 이른 바람에

여기저기에 떨어지는 나뭇잎처럼

같은 나뭇가지에 나고서도

가는 곳을 모르겠구나

! 극락세계에서 만나볼 나는

도 닦아서 기다리겠다

 

-월명사-

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3)
인생(人生)이란?  file new (2) 광솔 118 16:48:52
바람이 왔을 길을 따라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04 16:20:45
사랑하자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69 14:30:53
내 그림자에게  file new (2) 풀피리 134 13:20:53
오롯이 내편  file new (1) 풀피리 89 13:14:53
우산 속 맑음  file new (1) 풀피리 84 13:12:02
그래도 사람이 좋습니다  file new 날마다 행복 100 13:06:53
좋은 친구를 통해서 삶의 바탕을 가꾸라  file new 날마다 행복 91 12:47:45
좋은글  file new 날마다 행복 98 12:36:27
비/박은창  file new 아기바다 67 12:26:24
한순간   new 도토리 68 11:55:59
참 닮았다고 여겨지는 사람  file new (2) lovely 137 11:17:52
내일이란 희망  file new (2) lovely 103 11:17:49
당신을 만나서 행복합니다..  file new (2) lovely 128 11:17:45
꽃과 행복   new 도토리 47 10:47:20
물들어 간다는 것은  file new 최강긍정의힘 91 10:46:56
살다가  file new 최강긍정의힘 105 10:43:22
첫 마음  file new 최강긍정의힘 98 10:39:16
바람  file new 4uhappy 75 10:32:45
좋은 인연인 당신  file new 4uhappy 166 10:28:24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