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마르지않는 그리움으로
1 말라 2004.04.08 11:02:30
조회 888 댓글 7 신고





마르지 않는 그리움으로



-최옥-





님은 저더러



안개비같다고 하셨죠



모르는 결에



촉촉히 옷을 적시는





저는 님에게



옷은 갈아 입으면



되는거라고 웃었죠





제가 적신 님의 옷과



제가 웃었던 그날의 웃음이



잔잔한 그리움이



되고 있어요





갈아입어도



마르지 않는 그리움



웃어버려도



날아가지 않는 그리움



언제부터인지는 모르겠어요



아주 천천히 그렇게





저는 님에게



언제까지나 마르지 않는



그리움으로 남고 싶어요

출처 나비를 잡아보세요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