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에겐 분명 문제가 있다 中
sophy 2004.02.04 01:52:08
조회 2,311 댓글 12 신고
7. 다른 사람의 의견을 지나칠 정도로 의식한다.

'얼굴이 약간 통통해졌다는 말을 들으면 일주일 내내 기분이 언짢다. 나의 생각이나 외모, 내가 한 일에 대해서 남들이 어떻게 생각하는지 항상 궁금해한다. 그 사람이 어떤 사람이든 주변 사람들의 의견을 모두 신중하게 받아들인다.'

개나 고양이 같은 동물들은 다른 동물이 자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전혀 관심이 없다. 그러나 인간은 다른 사람들의 생각, 특히 자신에 대한 평가에 많은 관심을 기울인다.

오늘 만난 그 사람이 나를 어떻게 생각할까, 그 남자의 눈에는 어떻게 비쳤을까, 혹시 내가 실수한 것은 없을까 등등 온갖 걱정을 하면서 시간을 허비한다. 오로지 남이 나를 어떻게 생각하는지에 대해서만 관심을 갖는다. 마치 남에게 인정받는 것이 지상 최대의 목표인 것 같다.

그러나 다른 사람의 말에 따라 생각이 좌지우지되고 기분이 쉴새없이 달라진다면, 이는 곧 자신의 가장 중요한 힘을 포기하는 것이나 다름없다. 그 속에 진정한 자신의 모습은 사라지고 없다.

그 누구의 간섭도 받지 않고 오직 나 자신의 의지대로 지배할 수 있는 유일한 것이 있다면 그건 바로 나 자신의 생각이다. 인새의 모든 일을 결정하는 것도 바로 자신의 생각에 의해서다.

그러므로 자신의 생각이 지니고 있는 힘을 포기한다는 것은, 바로 자신의 인생을 포기하는 것과 다름없다. 그렇게 되면 자신의 행복과 가치가 다른 사람의 손으로 넘어가 버리고, 다른 사람의 평가에 따라 기분이 시계추처럼 왔다갔다한다. 누군가가 좋은 얘기를 해주면 기분이 좋아지지만, 조금이라도 부정적인 말을 하면 금세 기분이 나빠지는 것이다.

자신에 대한 이미지가 확실한 사람, 자기 중심이 확고한 사람은 다른 사람의 입김에 쉽게 쓰러지지 않는 법이다. 자기 의견에 대해 자신감이 없는 사람일수록 다른 이의 의견에 집착하고 타인의 기준을 무조건 따르게 될 가능성이 높다. 타인의 비난을 피하기 위해 하고 싶지 않은 일을 하거나, 하고 싶은 일을 포기하게 되는 것이다.

이런 사람은 남에게 쉽게 이용당한다. 다른 사람으로부터 인정받기를 원하는 나머지 자신이 원하지 않는 일마저 서슴없이 한다. 이들이 가치 있는 삶과는 거리가 먼 길을 걸어가게 되리라는 것은 두말할 나위가 없다. 자신의 기분뿐만이 아니라 자신의 인생 모두를 이방인의 손에 맡겨 버렸기 때문이다.

결국에는 타인의 기준에 맞추어 자신의 욕구를 희생하거나 진정한 자아와는 다른 모습, 다시 말해 거짓된 모습을 만들어 내서라도 주위 사람의 사랑을 받으려고 한다. 그 결과 나 자신의 진정한 모습이 아닌 다른 사람들이 만들어 놓은 나의 이미지에 맞추느라 자신조차 잃어버린다.

사람들의 시선에 지나치게 만감하다 보면 그에 따라 행동하게 되고 그게 바로 자신이라고 믿어 버리게 된다. 견인 지역에 불법주차를 하는 것은 꿈도 꿀 수 없고, 가격 인하를 주장하며 시위를 하는 대열에는 결코 동참할 수 없다. 혼자서는 외식을 하는 일이 없는데 이는 자기가 친구도 없는 사람처럼 보이는 게 싫기 때문이다.

이처럼 다른 사람의 의견에 집착하는 행동은 '고립증후군'으로 악화될 수 있다. 이는 자신의 욕구와는 상관없이 외부의 영향이나 다른 사람의 의견에 따라 살아가는 데 지친 사람들에게 많이 나타나는 증상으로, 마치 자신이 사막에 홀로 고립되어 있거난 지구에 남은 마지막 인간이 된 듯한 상상을 한다. 이러한 상상 속에서는 대중의 시선으로부터 자유로울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상상은 현실을 극복하는 데 아무런 도움이 안 된다. 다른 사람에게 조정 당하는(실제로는 당신을 조정하는 사람이 아무도 없지만) 자신의 껍데기를 깨고 진정한 삶의 주인으로 당당히 서기위해서는 주위의 시선과 평가로부터 자유로워져야 한다. 그리고 자신의 솔직한 감정을 표현하는 법을 배워야 한다. 부탁을 거절하면 싫어하지 않을까 고민하지 말고 정말로 하기 싫은 일은 과감히 "안 된다."고 말할 수 있어야 한다.

어떤 결정을 해야 할 상황에 직면하면, 스스로에게 이런 질문을 던져 보자. "내가 아무 연고도 없는 외국에 혼자 살고 있다 해도 이런 결정을 내릴까?" 다른 사람의 생각이나 의견은 '참고 사항'일 뿐, 결정은 내가 하는 것이고 그 결정으로 가장 큰 영향을 받게 되는 것은 다름아닌 내 인생임을 잊지 말아야 한다. 그리고 실제로 다른 사람들은 나의 행동에 대해 그다지 신경 쓰지 않는 다는 사실을 알고 나면 더 이상 나의 평가에 연연하며 인생을 낭비하지 않을 것이다.

< 나에겐 분명 문제가 있다 中 - 데이비드 J. 리버만 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