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8월24일-번갯불에 콩 굽기
16 사교계 여우 2019.08.24 01:46:35
조회 35 댓글 0 신고
8월24일-번갯불에 콩 굽기
 
 
 
 
 
 
 
ugcCATTOCLS.jpg


‘번갯불에 콩 구워 먹는다’는
속담이 있다.
 
 
 
 
 
ugcCAB25XJW.jpg
 
태양의 표면 온도는 섭씨 6000도 정도인데
번개의 온도는 이보다 다섯 배인 약 3만 도다.
 
 
 
 
ugcCA08SSG8.jpg
 
요즘 연일 하늘에서 번쩍거리는 번개는
한 가정에서 두 달 동안 사용할 수 있을 정도의 전력.
 
 
 
 
 
ugcCAFQ5YRA.jpg
 
따라서 번갯불에 콩 구워 먹기란
생각처럼 쉽지 않다.
 
 
 
ugcCAJJRIYT.jpg
 
콩에 번갯불이 닿는 순간
흔적도 남지 않고 타버리기 때문이다.
 
 
 
 
 
 
 
 
ugcCA8AOJYV.jpgugcCA4OGCWL.jpg
 
그나저나 아침저녁으로 선선한 바람.
 
 
ugcCAEKRYX1.jpg
 
가을이 도둑같이 슬며시 오셨다.
 
 
 
 
 
ugcCA2MWV9Z.jpg
ugcCA90I7XM.jpg
 
산과 강, 하늘, 바다가 한껏 정갈하다.
 
 
 
 
ugcCAKR5MTN.jpg
 
길가 코스모스 한들한들,
 
 
ugcCACT4TCD.jpg
 
해바라기 밭에 출렁이는 웃음바다.
 
 
 
 
 
 
 
ugcCARNEQ8B.jpg
 
발그레 물든 대추 볼.
 
 
 
ugcCAS4ASQD.jpg
 
고개 숙인 벼 이삭.
 
 
ugcCAK1N2M2.jpg
 
윙윙윙, 바람 파도타기 하는 잠자리 떼.
 
 
 
 
 
 
ugcCANC2DYZ.jpg
 
자연은 신이 만든
 ‘글자 없는 책(無字天書)’.
 
 
 
ugcCAERPFVG.jpg
 
지배하지 않고,
강제하지 않고,
조직하지 않는다.
 
 
 
 
ugcCAHYGA9S.jpg
ugcCAP4IJQW.jpg
ugcCAR3SR6K.jpg
 
번갯불에 콩 구워 먹듯 가을이 오고 있다.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살아가기   new 하양 16 20.04.08
나무처럼 높이 걸어라   new 하양 17 20.04.08
삶은 아름다운 것   new 하양 17 20.04.08
4월8일-봄은 벌써 늙어간다   new 사교계 여우 11 20.04.08
괞찮아   산과들에 15 20.04.07
나를 떠나려는 당신에게   산과들에 11 20.04.07
연락   산과들에 9 20.04.07
4월7일-살랑살랑 봄기운   사교계 여우 9 20.04.07
어머니 / 서정홍   꼬마의 눈사.. 13 20.04.06
바위 도서관 / 강기원   꼬마의 눈사.. 5 20.04.06
추억의 봄날 / 황베드로   꼬마의 눈사.. 19 20.04.06
4월6일-청명이나 한식이나 매한가지   사교계 여우 8 20.04.06
사람으로 집을 짓는다   36쩜5do시 20 20.04.05
두려움을 쫓아내려면   36쩜5do시 21 20.04.05
'당신이 그 중심에 있습니다'   36쩜5do시 12 20.04.05
4월5일-식목일은 미래를 위한 기념일   사교계 여우 6 20.04.05
4월4일-봄에는 안아주세요   사교계 여우 19 20.04.04
당신은   뚜르 47 20.04.03
그 꽃   뚜르 39 20.04.03
  뚜르 37 20.04.0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