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 나이가 든다는 것은 아름다운 것입니다
100 뚜르 2018.12.26 15:16:36
조회 66 댓글 0 신고

■ 나이가 든다는 것은 아름다운 것입니다.

1. 나이가 들면서 눈이 침침한 것은 필요 없는 것은 보지 말고 필요한 큰 것만 보라는 것이며,
2. 귀가 잘 안 들리는 것은 필요 없는 작은 말은 듣지 말고,
     필요한 큰 말만 들으라는 것이지요.
3. 이가 시린 것은 연한 음식만 먹고 소화불량 없게 하려 함이지요.
4. 걸음걸이가 부자연스러운 것은 매사에 조심하고 멀리 가지 말라는 것이지요.
5. 머리가 하얗게 되는 것은 나이 든 사람인 것을 알아보게 하기 위한 조물주의 배려랍니다.
6. 정신이 깜박거리는 것은 살아온 세월을 다 기억하지 말라는 것이지요. 

 

출처 : 카페 '향기나는 메일 보내기' 

2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진정한 여행자   new 뚜르 51 09:05:04
값진 삶을 살고 싶다면   new 뚜르 48 09:05:02
나이가 든다는 건...   new 뚜르 47 09:04:58
7월5일-‘휴(休)와 가(家)’그리고 즐거운 고민   new 사교계 여우 12 02:18:58
희망   new 하양 4 00:24:45
할 수 없다 말하지 말자   new 하양 10 00:23:53
벗을 사귀어라   new 하양 7 00:23:16
사람을 못 견디게 하는것   산과들에 11 20.07.04
전설의 종이 울릴 때   산과들에 5 20.07.04
욕심의 악순환   산과들에 11 20.07.04
7월4일-사람 마음도 변덕스러운데 비라고 다 같을까   사교계 여우 9 20.07.04
7월3일-베이킹파우더의 재발견   사교계 여우 10 20.07.03
7월2일-비 오는 저녁 당신과의 추억을…   (1) 사교계 여우 17 20.07.02
그냥 그렇게   테크닉조교 12 20.07.02
둥근인생  file 테크닉조교 17 20.07.02
이런여자 저런 남자  file 테크닉조교 14 20.07.02
아끼지 말자  file 테크닉조교 23 20.07.02
7월1일-입맛없는 여름, 엄마표 밥상이 힘!   사교계 여우 10 20.07.01
6월29일-밤새 안녕하셨나요   사교계 여우 24 20.06.29
6월28일-태풍, 홍수, 여름철 폭염이 싸우면   사교계 여우 21 20.06.2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