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쓰임새 있는 삶을
1 안종희 2004.02.12 09:51:01
조회 867 댓글 8 신고 주소복사


작고 크고한 기계 톱니바뀌 속에
아주작은 나사하나가 있었지요.
이작은 나사하나가 이런 생각을 했어요.


이렇게 많은 나사가 있는데
나 하나쯤 빠지면어때? 하면서
아주조용히 빠져 나오고 말았지요..


그러나 빠져나오는 그 순간부터
기계는 멈추고 작동을 하지않읍니다.


이렇게 물체의 쓰임새에서는
아주 작은 것도 소중하지만

세월은 그런점을
모른체 멈추어 주질 않읍니다.


이 세상에서
비타민 c 같은 삶을 살면서

새힘을 주고 상록수 같은 푸르름으로
모두에게 힘찬 활력을 넣고 싶은
그런 하루하루를 열어 보세요.


모든 사람과 공유할수있는 감성 NQ 시대로
접어든 요 즈음 함께하는 마음만 있으면
세상은 따뜻한 거라고 생각합니다.



파워링크 AD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 중년의 삶..**   (43) 1 염영희 6,846 06.09.06
둘이 하나 됨은 /김헌영   (1) 1 유니콘 581 06.09.06
나의 전부를 흔들며 다가올 그리움에 /김영숙   (1) 1 유니콘 379 06.09.06
테스트   (2) 1 고미숙 376 06.09.06
** 연인같은 친구 **   (9) 1 염영희 1,473 06.09.06
***아름다운 그리움***   (2) 7 心淸淨 642 06.09.06
♡º˚매일 같은 길을 걸어도˚º♡~♬   (2) 3 레몬티♬ 746 06.09.06
♡º˚기쁨을 같이 하고픈 사람들˚º♡~♬   (3) 3 레몬티♬ 613 06.09.06
중년이라고 그리움을 모르겠습니까   (3) 1 여울목 695 06.09.06
♬ 단풍이 물드는 날엔 ♬   (3) 1 가로등♡ 912 06.09.06
참 마음 편한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2) 6 내가 간 길 643 06.09.06
가을 밤은 깊은데...   (2) 6 내가 간 길 621 06.09.06
♬ 함께 걷고 싶어요 ♬   (2) 1 가로등♡ 625 06.09.06
**천년이 지나도 제마음은 그대향해**   (7) 1 해바라기원 999 06.09.06
**마음이 시키는대로 살았다면**   (3) 1 해바라기원 694 06.09.06
함께 있되 거리를 두라   (4) 9 바람소리 489 06.09.06
♡ 사랑은 흐르는 물에도 뿌리를 내립니다 ♡   (4) 7 김영기 812 06.09.05
중년은 용서하는 시기이다   (6) 7 김영기 907 06.09.05
아름다운 이별   (2) 1 조수연 558 06.09.05
★-가을이 오면..용혜원   (4) 1 빗방울 922 06.09.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