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즐겨찾기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내 그림자에게....
9 바람의 향기 2012.08.01 17:28:53
조회 1,531 댓글 3 조회 0 신고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퍼가기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 내 그림자에게 ♧

     
한 평생 나를 따라다느라고 수고가 많았다.
내 삶이 시작될때부터 그대는 한시도 내곁을 떠나지 않았다.
햇빛  아래서건 달빛아래서건 말 그대로 몸에 그림자 따르듯
그대는 언제 어디서나 나를 따라 다녔다.
그러니 그대와 나는 뗄래야 뗄 수 없는 운명적인 동반자이다.

요즘에 와서 실감하는 바인데
사람이 늙는다는 것은 자신이 살아온 세월을 되돌아본다는 뜻이기도 하다.
그러나 얼마가 될지는 모르지만 남은 세월에 대해서 생각하지 않을 수 없다.

나에게 허락된 남은 세월을 생각할 때마다
나는 정신이 번쩍 든다.
따라서 내 삶을 추하지 않게 마감해야겠다고 다짐한다.

혼자서 살아온 사람은 평소에도 그렇지만
남은 세월을 다할 때까지 자기 관리에 철저히 해야한다는 것이
내 지론이다.
늙어서  자기 자신의 관리가 소홀하면 그 인생이 초라하게 마련이다.

꽃처럼 새롭게 피어나는 것은 젊은만이 아니다.
늙어서도 한결같이 자신의 삶을 가꾸어 관리한다면
날마다 새롭게 피어날 수 있다.

화사한 봄의 꽃도 좋지만 늦 가을 서리가 내릴 무렵에 피는
국화의 향기는 그 어느꽃보다도  귀하다.


---  법정 스님의 <홀로사는 즐거움> 中에서 ---




꽃  늘 건강하시고 언제나 행복하시고  꽃 

거운 삶이 되시길 기원합니다.

^.^  >< ^0^

 

 
좋아요 16
베스트글 추천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퍼가기 메일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파워링크 AD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 가을이 가네 // 용혜원  file new 13 토기장이 30 18:50:26
상팔자  file new 4 들까치 288 04:39:25
참 좋은 마음에 길 동무   new 12 네잎크로바 466 14.10.20
  new 1 꽃피다 189 14.10.20
♡ 사랑한단 말은 못해도 // 이정하  file 13 토기장이 653 14.10.20
▣ 당신의 행복한 삶을 위하여  (1) 13 토기장이 595 14.10.20
귀뚜라미 울음을 듣다   1 꽃피다 129 14.10.20
♥ 네 마음을 스쩍 보여 준다면 // 용혜원  file (1) 13 푸른꽃밭 599 14.10.20
나의 가을 / 受天 김용오   10 헤르만헷세 271 14.10.19
추암 해국   1 꽃피다 117 14.10.19
우연으로 맺은 인연   12 네잎크로바 565 14.10.19
따듯한 마음이 있기에   12 네잎크로바 596 14.10.18
◈ 내 사랑아 내 사랑아 // 용혜원  file 13 푸른꽃밭 557 14.10.18
불행은 언젠가 잘못 보낸 시간의 보복 / 신현림   4 들까치 331 14.10.18
신발 한 켤레를 닳게 할 수만 있다면   47 뚜르 255 14.10.17
다시 만나고 싶은 사람이 되자   12 네잎크로바 537 14.10.17
짧은인연의 사랑(자작)   모바일등록 4 련원맘 726 14.10.17
☆ 외로움 ☆ 자작글   모바일등록 8 박실장 287 14.10.17
♧ 하루의 기도 // 이성진  file 13 푸른꽃밭 548 14.10.17
늦가을이 전하는 말  file 4 들까치 729 14.10.17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