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내가 할 수 있는 일
60 Ж고니Ж 2012.07.03 09:11:58
조회 2,663 댓글 3 신고 주소복사

 













내가 할 수 있는 일




                                          詩 / 高 煥坤





 해가 뜨는 길목에서
지나가는 바람 하나 붙잡고
그대를 기다립니다





준비 없는 이별을 맞이한
그 날의 기억처럼
작은 발자국 소리에도
놀란 가슴이
그대 이름만 부릅니다





떠난 길이 너무 멀어
돌아 올 길을 잃은 건지
부르고 불러도 
메아리만 돌아 옵니다





가슴이 멍들도록
그리움을 안고
기다림의 향기만 뿌리고 살아도
다시는 올 수 없는 그대인가 봅니다





달 그림자에 숨어
매일을 서성거려도
두 눈을 감아
기억을 맴돌아도
그대는 더는 내 빈자리 채워주지
않으려나 봅니다





그리움을 가슴에 안은 채
긴 가뭄에 땅이 갈라지듯
마음이 여러 갈래로 갈라져 살아도
그대를 향한 제자리 걸음
멈추지 못하고 삽니다





여전히 
내가 할 수 있는 일이
이것 하나 뿐이기에......














 

                                            
꿈결 같은 멜로디 나무 . . .

 

Ж고니Ж 흐른다
멈추지 않고 흐른다.
마음에 그리움은
쉼없이 마음 강물을 타고
바람결을 따라
흐른다...
Ж고니Ж님의 보유뱃지 91

파워링크 AD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 게시물과 덧글(숨김 ,삭제)-*  (20) 마음의글 8,086 14.04.01
best  ♧ 아파도 시려도 그리운 그리움 ♧  file (3) 철길 1,392 14.08.19
best  당신을 좀 더 사랑할 걸 그랬었나봅니다/受天 김용오   (4) 헤르만헷세 1,912 14.08.19
당신이 그리운 밤(자작)♪♪   모바일등록 (1) 엄지 373 14.08.18
대화-yiba   모바일등록 Yiba 181 14.08.18
슬픈 빗소리   모바일등록 단순함 539 14.08.17
당신이 그리워 슬프다 / 김정한  file wjdehdwls 722 14.08.16
정말로..   모바일등록 늘한결같이... 384 14.08.15
best  ◐ 추억의 이명 소리 들리는 초가을 어느날에 ◑  file (5) 철길 1,296 14.08.13
best  ♧ 보고 싶은 슬픈 두 눈동자 ♧  file (1) 철길 1,008 14.08.12
best  ♧ 왜냐고 묻지는 마 ♧  file (1) 철길 948 14.08.11
비가 오니   모바일등록 Chris Kim 480 14.08.10
비오는 날 연가   모바일등록 Chris Kim 417 14.08.10
삶의 의무 / 법정 스님 ..   꿈드림 >.< 990 14.08.07
웃으며 만날수 있는 당신^^*(자작)   모바일등록 엄지 597 14.08.06
best  ♧ 어느날 세월이란 마음의 카페에서 ♧  file (2) 철길 2,169 14.08.06
- 굴레 -   모바일등록 아찌천사 348 14.08.03
외로움  file (1) 도로시 720 14.08.02
…♡°°너무나 사랑 했으니까요°°♡…  file 모바일등록 (1) jmo0104홀로.. 272 14.08.02
너무 아픈 우리 이별 / 김정한  file (1) wjdehdwls 610 14.08.01
~*~사랑은 만남의기쁨.슬픔.고통.후회.고독~*~  file 모바일등록 홀로서기 238 14.07.3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