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즐겨찾기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겨울나무야! 모바일등록
7 하늘샘 2012.06.25 09:57:00
조회 1,290 댓글 4 조회 0 신고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퍼가기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앙상한 가지 바람에 떠는 겨울나무야!
푸르름이 풍성했던 옛사람을 생각하며
슬퍼하지마...
추워하지마...!
지금 이 외로움은
새사람의 아름다운을 꽃 피우기 위한
"내가 네 행복이 되어 모든 것을 함께 하리라"
하시는 네 가슴 깊은 곳에서 들려오는
그 분의 음성에 귀 기울여봐!
그러면 그 분이 들려 주실거야!
참으로 부드러운 푸근한 사랑의 소리를...

앙상한 가지 바람에 떠는 겨울나무야!
하늘에서 내려오신 그 분의 거룩한 하얀 사랑이
네 가지가지 위에 옷 입혀
참으로 세상의 무엇과도 비할 수 없는
아름답고 눈부신 하얀 눈꽃을 풍성케 하실거야!
네 마음에 꽃이 되어 함께 숨 쉬며
세상은 낼 수 없는 향기를 내며...

앙상한 가지위에
하얀 꽃이 만발해 지는 겨울나무야!

♤ 작 ♤
좋아요 16
베스트글 추천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퍼가기 메일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파워링크 AD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희망의 노래   13 도토리 620 14.11.28
詩 12월에 꿈꾸는 사랑 / 이채  file 24 가람슬기 860 14.11.28
<11월 시 모음> 황인숙의 '11월' 외  (1) 13 도토리 406 14.11.27
♣ 겨 울 산 (冬山) // 정일근  file 21 토기장이 443 14.11.27
단풍나무 아래 풀   13 도토리 270 14.11.27
지금보다 더 아름다운 삶이 되었으리라 / 詩 이선..  (1) 5 목헌 518 14.11.27
사랑 서시   13 도토리 656 14.11.26
아름다운 성숙 // 채련  file 21 토기장이 629 14.11.26
버려야 할 것들 // 손명찬  file 21 토기장이 816 14.11.26
좋은 아빠   13 도토리 336 14.11.26
  詩 인생의 벗이 그리워질 때 / 이채  file (3) 24 가람슬기 1,958 14.11.26
♧ 그랬으면 좋겠습니다... / 詩. 도종환  file 100 Blueming 1,706 14.11.26
인생은 추억 여행   13 도토리 528 14.11.25
햇살좋은 날의 상념 // 우련(祐練) 신경희  file 21 토기장이 465 14.11.25
그런 친구이고 싶다  file 88 뚜르 1,230 14.11.25
<겨울나무 시 모음> 정연복의 '겨울나무의..   13 도토리 485 14.11.24
♣ 사랑이 그리움뿐이라면 / 용혜원  file 21 토기장이 1,218 14.11.24
겨울나무의 독백   13 도토리 507 14.11.24
겨울을 나는 법 / 정연복  (2) 13 도토리 401 14.11.24
가난한 시인의 기도  (2) 13 도토리 489 14.11.22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