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부르면 눈물 나는 이름 / 오광수
이지데이 이지데이 2011.08.22 13:21:24
조회 5,131 댓글 9 신고

 


부르면 눈물부터 나는 이름이 있습니다.
눈에 가득 눈물로 다가와서는
가슴 한편을 그냥 두드립니다.
목소리를 막아가며 두드립니다.

하지 못했던 언어들이 허공에서 흩어지고
잡지 못했던 미련들은 산 마루에 걸려 있는데
가슴 한편의 문을 틀어 막으며
잊는다는 다짐은 세월 앞에 두었습니다.

눈물이 가슴을 채울까 봐 부르지 못합니다.
보고픔이 세월을 버릴까 봐 부르지 못합니다.
한 점 바람에도 팔랑 이는 나뭇잎처럼
흔들리지 않으려고 그리움도 그렇게 털어버립니다

그러나 가끔은 말입니다.
아주 가끔은 말입니다.
흘러가는 세월의 강둑에 서서
혼자 가만히 눈물로 불러보는 이름이 있습니다 

 



 

 

글 : 문학과사람들 | 제공 : 이지데이
이지데이 컨텐츠는 무단 전제,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블로그나 홈피로 담아가실때는 출처를 밝혀 주세요.
48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나는 꽃입니다 / 이혜정  file (2) 이지데이 5,021 12.04.20
해마다 봄이 되면/ 조병화  file (1) 이지데이 4,911 12.04.16
안개빛 사랑 / 김미선  file (2) 이지데이 3,985 12.04.09
그대 앞에 봄이 있다 / 김종해  file (6) 이지데이 5,716 12.04.04
봄날에 / 이남일  file (3) 이지데이 5,193 12.03.29
그대 곁을 부는 바람 /김기만  file (2) 이지데이 3,705 12.03.26
나 홀로 마시는 그리움 한 잔 / 용혜원  file (4) 이지데이 6,170 12.03.22
바람아 나를 묻어다오 / 안나 아흐마토바  file (2) 이지데이 3,622 12.03.08
착각 / 안재동  file (1) 이지데이 2,455 12.03.05
비안개 / 남성경  file (4) 이지데이 2,282 12.02.27
고독하다는 것은 / 조병화  file (5) 이지데이 4,905 12.02.20
안개.새벽비 그리고 고독  file (1) 이지데이 2,665 12.02.13
사랑은 말할 수 없는 것을 말하려 한다 / 원재훈  file (1) 이지데이 4,839 12.02.08
그리움을 견디는 힘으로 / 유하  file (2) 이지데이 3,501 12.02.08
한 그리움이 다른 그리움에게 / 정희성  file (3) 이지데이 8,357 12.01.11
겨울나무 / 이정하  file (1) 이지데이 5,065 12.01.03
겨울로 가는 마음 / 남두현  file 이지데이 5,165 11.12.29
눈 내리는 벌판에서 /도종환  file (5) 이지데이 4,478 11.12.27
연꽃과 바람 / 안재동  file (2) 이지데이 2,553 11.12.21
한순간 / 배영옥  file (1) 이지데이 3,363 11.12.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