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마이 마니아

대중문화 마니아 리스트
http://realkkan.blog.me
네이버 블로그에서 책과 영화, 일상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마니아 칼럼(대중문화) 즐겨찾기
<녹색 광선> 사랑으로 타인의 모험에 동행하는 일
7  깐KKan 2017.05.01 20:21:49
조회 448 댓글 1 신고

 

 

 

 

 

 

에릭 로메르의 영화로 알게 된 '녹색 광선'의 전설. 주인공인 델핀의 감성에 너무나도 공감했던 20대 초반, 그 영화를 보고 에릭 로메르의 세계에 심취했었다. '재미있냐'라고 물으면 쉽게 대답할 수 없는 영화들이지만 감정적으로 공감할 만한 사람들에겐 무조건 최고라고 말할 수 있는 영화들. 이 책은 로메르의 영화 이전에 '녹색 광선'에 대해 쓰인 소설이다. 여행소설의 대가 쥘 베른의 저작이지만 우리나라에서는 로메르의 영화보다 유명하지 않다. 이 책은 소셜크라우드펀딩 업체인 텀블벅을 통해 예쁜 번역본이 출간된다기에 지원하고 받아 본 것이다. 국내 출간된 그 어떤 버전보다 예쁘고 번역도 좋다. 함께 받았던 페이퍼 아트와 에코백 등도 예쁘게 잘 나왔다.

 

 

로메르 영화의 '원작'이라기엔 내용이 꽤 다르다. 영화 <녹색 광선>의 모티프가 되었다고 보는 게 좋다. 영화 속 주인공 델핀보다 소설의 캠벨은 훨씬 긍정적이고 밝으며 고민이 적다. 캠벨의 아버지와도 같은 두 삼촌은 캠벨에게 결혼을 제안하지만, 캠벨은 녹색 광선을 보기 전까지는 누구와도 결혼을 결심할 수 없다고 단언한다. 녹색 광선은 수평선 너머로 해가 질 때 찰나의 순간에 녹색 빛이 발하는 것을 말한다. 캠벨이 그런 결심을 하게 된 건 녹색 광선을 보는 사람은 타인의 진심을 알 수 있게 된다는 전설 때문인데, 차마 삼촌들에게는 그런 전설까진 얘기하지 않는다. 내막을 잘 모르면서도 조카딸이 원하는 건 무조건 들어주는 대단한 삼촌들은 당장 캠벨과 함께 '녹색 광선을 찾는 여정'에 오른다. 홀로 적적히 여행하다 반신반의하며 녹색 광선을 만나고, 사랑을 발견하는 델핀과는 다소 거리가 있다.

 

 

녹색 광선을 보았는가, 보지 못했는가. 로메르의 영화와 쥘 베른의 소설은 핵심적인 결말도 다르다. 녹색 광선에 집착하기론 델핀보다 캠벨이 몇 단계 위. 하지만 캠벨은 직접 녹색 광선을 보지 않아도 자신이 믿었던 전설보다 현실의 사랑을 스스로 믿을 수 있는 사람이다. 그녀에게 녹색 광선은 사랑을 찾는 열정적인 과정이자 상징이었다. 델핀은 캠벨과 달리, 눈으로 본 것도 쉽게 믿을 수 없을 낮은 자존감의 사람. 녹색 광선의 강렬함을 마주하고서야 델핀에겐 인생에 대한 믿음과 사랑이 생긴다. 녹색 광선을 찾아 나서는 패기는 훨씬 부족하지만, 그 아름다움의 의미는 델핀에게 조금 더 절실해 보인다.

 

 

아름다운 전설의 녹색 광선. 시각적으로도 환상적이고, 얽힌 전설은 더 사랑스럽고 매혹적이다. 마주한다면 누구라도 그에 준하는 전설을 만들 수 있을 것만 같은 로맨틱한 자연현상. 시각적으로 그려질 때 더 강한 인상을 남길 수밖에 없기도 하고, 로메르의 영화가 워낙 훌륭해 책보다는 영화에서의 '녹색 광선'이 더 아름답게 느껴지긴 한다. 그러나 쥘 베른의 소설은 귀엽고 명랑한 캠벨의 삼촌들 덕에 '녹색 광선'에 대한 나의 애정을 배가시킨다. 여행엔 각자의 목적이 있기 마련. 꼭 가야 한다고 소개되는 관광지는 쿨하게 패스하면서, 아이스크림은 곧 죽어도 먹고 가겠다고 고집 피우는 식이다. 자신의 목적을 강조하며 타인에게 동행을 요구하는 캠벨 앞에서, 캠벨을 사랑하는 삼촌들은 진심으로 캠벨을 위해 모든 여정을 함께한다. 어제 돌아온 결혼 1주년 여행에서 나는 캠벨과도 같았고, 캠벨의 삼촌들을 닮은 한 남자와 1년을 살았다. 언제나 내 상태 메시지인 '녹색 광선'은 쥘 베른의 소설을 보며 더 의미 있어졌다.

 

 

 

전설에 따르면, 녹색 광선은 그것을 본 사람으로 하여금 사랑의 감정 속에서 더 이상 속지 않게 해주는 효력을 가지고 있다. 또한 그 광선이 나타나면 헛된 기대와 거짓말을 사라지게 할 수 있다. 그리고 운 좋게도 일단 그것을 발견한 사람은 자신의 마음은 물론 다른 사람들의 마음을 정확하게 읽을 수 있게 된다. (P. 35)

 

 

"녹색 광선은 제 소유물이 아니에요. 녹색 광선은 누구나 볼 수 있어요. 보고자 하는 모든 이에게 동시에 보이는 빛이니까 그 가치를 잃지 않을 거고요! 그러니까 원하신다면 저희와 함께 녹색 광선을 보러 가시면 돼요." (P. 136)

 

 

"바다에서 위험과 맞서는 것을 두려워하지 마세요!" 올리비에 싱클레어가 그녀에게 부탁했다.

"두려워하다니요, 저는 정말 겁내지 않아요. 감탄하는 걸 두려워 할 까닭이 있을까요?" (P. 160)

 

 

"우리는 행복 자체를 보았어요. 전설에 나오는, 그 현상을 관찰하면 얻게 된다는 행복 말이에요!" (P. 275)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마니아 혜택/신청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