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모다수> 엔딩 크레딧 속 숨겨진 비밀!
6 jfpqmz 2012.07.12 10:51:12
조회 185 댓글 0 신고

 

<모모와 다락방의 수상한 요괴들>을 보고나니

역시 일본 애니메이션은 섬세하다는 느낌이 드네요^^

엔딩 크레딧에도 깨알 재미가...ㅋㅋㅋ

혹시 눈치 채신 분 계신가요?

 

 

먼저....아직 안 보신 분들 위해

잠깐 <모다수>를 소개하겠습니다~

 

 

<모다수>는 어느날 한적한 동네로 이사를 온 '모모'와

모모의 눈에만 보이는 사고뭉치 요괴 3인방의

버라이어티한 동거를 다룬 코믹 판타지 어드벤처에요!

 

 

 

그러면서 가족간의 사랑, 관계, 애틋함 등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하고 있어서

재미와 감동, 2가지를 모두 보여주는 애니라고 할 수 있죠^^

 

 

 

 

무엇보다 일본 애니메이션의 명가라고 할 수 있는

지브리 스튜디오 출신의 스탭들이 7년간 공들여서

완성한 작품이라는 사실!!

이걸 알게 되고 탄탄한 스토리에 대해서는 신뢰가...ㅋ

그림체에서도 확실히 지브리 느낌이 나죠?^^

 

 

지브리 출신 스탭들답게

엔딩 크레딧에서도 센스가!

 

 

쨔란~!!

엔딩 크레딧이 거의 다 올라갈 때 모모와 요괴 3인방이 처음 만났던 다락방이 나오는데요. 

그 곳에서 요괴 3인방이 등장했던 옛날 그림책이 펼쳐져요

이 그림책은 초반에도 보여지는데,

그때와 엔딩에서의 그림이 다르게 보여요!

 

 

한번 비교해보실래요?

 

Before

 

After

 

 

다르죠??

처음에는 빈 손으로 있던 요괴들이

엔딩에서는 하나씩 가방 꾸러미를 둘러매고 신나게 가고 있네요ㅋ

 

 

영화 내용 뿐 아니라,

이런 소소한 것에서도 깨알 재미를 찾아볼 수 있다는 거!

귀엽죠?^^ㅋㅋㅋ

<모모와 다락방의 수상한 요괴들>은 섬세하고

감탄이 나오게 묘사된 그림들이 많이 나와서 참 이쁜듯...^^

 

 

4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팩트체크 - 진실, 사실  file 핑크팬더 118 16.07.12
똑똑한 사람들의 멍청한 선택 - 행동경제학 역사  file 핑크팬더 110 16.07.12
<로렐> 완전히 변화시키진 못했을 지언정 그 징검다리는 될 수 ..  file 한마루 118 16.07.12
- 이병률 '바람이 분다 당신이 좋다'  file 모바일등록 오리지날녕 74 16.07.12
[오베라는 남자] - 누가 '오베'를 고집불통 까칠남으로 만들었나?  file 쭈니 114 16.07.12
아이가 다섯 신혜선, 연장방송의 최대피해자?  file (2) 바람을가르다 203 16.07.12
[ 특별수사 : 사형수의 편지 후기 ] - 전형적인데 재미는 있다.  file 의견 411 16.07.12
<사냥> 극장나올때, 모든것이 증발해버린 안타까운 영화.  file (2) 무비 JY 113 16.07.12
<500일의 썸머> 시간흘러, 다시금 새롭게 보이는 사랑의 ..  file (2) 무비 JY 133 16.07.12
[더 랍스터] - 결혼을 강요하는 우리 사회에 대한 기이한 풍자  file (2) 쭈니 313 16.07.11
<나우 유 씨 미 2> '화려한 마술'의 겉포장을 걷어내면 내용물..  file 한마루 1,354 16.07.11
<나이스 가이즈> 의도된 엉성함과 캐릭터가 돋보이는 유쾌한 버..  file 한마루 152 16.07.11
<잔예 - 살아서는 안되는 방> 끝없는 괴담과 저주의 굴레  file 한마루 238 16.07.11
판타스틱듀오와 복면가왕의 결정적 차이  file (1) 바람을가르다 1,360 16.07.11
<리틀 라이프> 지독한 일들과 슬픈 자의식의 관계  file 깐KKan 127 16.07.10
[굿바이 싱글] - 늙은 여배우로, 어린 미혼모로 산다는 것  file (2) 쭈니 477 16.07.08
<레전드 오브 타잔> 따로 떼놓고 보면 멋진 장면들이 많지만 돋..  file 한마루 253 16.07.08
<봉이 김선달> 캐릭터의 합, 이야기의 합, 웃음의 양 모두..  file (2) 한마루 340 16.07.08
함부로 애틋하게, 수지는 불안요소가 아니었다?  file (4) 바람을가르다 1,535 16.07.08
아재파탈 신흥강자 조진웅   익애 12 16.07.08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