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조선을 사랑한 순정마초! 아사카와 타쿠미는 누구?
4 휴지돌돌 2012.06.26 18:24:09
조회 1,906 댓글 0 신고











포천 국립수목원, 경복궁, 백자, 잣나무



 





그리고 일제강점기 시절 조선에 살았던 한
일본인


무슨 관계인지 짐작이 가시나요?





아사카와 타쿠미(1891~1931)

1914년 조선총독부 농공상부 산림과 임업시험장에 부임해온 일본인이었습니다.

지금으로 치면 국립산림과학원의 연구원이라고 할 수 있겠네요.

 






싸리나무와 아카시아 나무
입니다.




지금 전국 곳곳에서 가장 많이 볼 수 있는 수종으로
무자비한 수탈로 황폐해진 조선의 산을 푸르게 하기 위해
아사카와 타쿠미가 처음 심기 시작해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습니다.

뿌리가 빨리 자라고 잘 뻗는 수종이라 복구 작업에 유리했다고 해요!




아사카와 타쿠미는
조선 고유의 나무인 조선 잣나무의 종자를 발아시키는
이른바 ‘노천매장법’을 세계 최초로 개발해낸 인물이기도 합니다.
재배기간이 2년에서 1년으로 줄어드는 놀라운 성과를 얻었으니
그야말로 세기의 발견이라고 할 수 있겠죠?


2010년 유네스코 지정 생물권 보전지역으로 선정된 포천 국립수목원 역시
조성 계획에서부터 수종 고르기까지 아사카와 타쿠미가 직접 참여했다고 해요.


그의 행적은 자연 사랑에만 그치지 않습니다.


 



아사카와 타쿠미의 형 아사카와 노리타카입니다.
그의 별명은 도자기 귀신!
그만큼 조선 도자기에 큰 관심을 보였던 인물인데요.

타쿠미는 형인 노리타카와 함께 백자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자
조선민족박물관을 건립합니다.



 


그림이 참 인상적이죠?

아사카와 타쿠미는 조선의 생활 문화를 기록해 저서로 남겼습니다.
사후에 출간된 조선 도자기 연구서인 '조선도자명고'
현재 우리 공예와 도자사를 연구하는 사람들에겐 보물 같은 책이라고 합니다.

이 밖에도 철거 위기에 놓여있던 경복궁을 지키기 위해
신문에 기고를 하고 반대 여론을 형성해 경복궁을 보존
하는 등
아사카와 타쿠미가 보여준 많은 노력의 흔적들은 지금까지도 한국에 남아있습니다.


 


소설로 출판된 <백자의 사람>
12일 개봉한다는 영화
<백자의 사람 : 조선의 흙이 되다>

왼쪽 사진에 안경을 쓴 사람이 아사카와 타쿠미입니다.
포스터랑은 느낌이 사뭇 다르죠?^^


실존인물의 이야기를 영화에서 어떻게 풀어냈을지 궁금해지네요.


아사카와 타쿠미가 지키고자 했던 우리나라의 아름다움!
우리도 지킬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5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함부로 애틋하게 김우빈, 수지의 사랑보다 필요한 건?  file 바람을가르다 141 16.07.25
부산행 - 천국열차  file (2) 핑크팬더 241 16.07.25
대박 - 사극  file 핑크팬더 92 16.07.25
다시, 책은 도끼다 - 독서  file 핑크팬더 181 16.07.25
<언더 워터> 뻔할것같지만 뻔하지않은 시원한 재미!  file 무비 JY 155 16.07.23
<우리들> 너와 나의 연결고리, 그리고 깨어짐의 관계성.  file 무비 JY 104 16.07.23
<나는 생각이 너무 많아> 혼란스럽던 시절의 위로를 되새기며  file 깐KKan 101 16.07.22
<봉이 김선달> 부담없는 여름용 한국형 사극오락물의 재미.  file (2) 무비 JY 110 16.07.22
<나우유씨미 2> 카드마술과 비 마술이 특징이었던 4D관람기.  file 무비 JY 125 16.07.22
[칼럼] ‘오! 나의 사랑하는 아버지’와 '전망 좋은 방'  file enterskorea 163 16.07.22
[레전드 오브 타잔]그는 백인 남성 히어로  file (1) 에스더맘 114 16.07.22
린다와 우체통 어른을 위한 그림책!  file 환상공주 120 16.07.22
주거 유토피아를 꿈꾸는 사람들 - 독일 주거문화  file 핑크팬더 123 16.07.22
<아이스 에이지 : 지구 대충돌> 끝까지 그 놈의 도토리 !  file 한마루 266 16.07.21
<아이 인 더 스카이> '힘의 논리'가 지배하는 세상을 바라보는..  file 한마루 229 16.07.21
<부산행> 그럼에도 희망은 있기에  file (3) 한마루 1,171 16.07.21
<에브리바디 원츠 썸!!> 누구나 '무엇이든' 될 수 있는 무한한..  file 한마루 172 16.07.21
<트릭> 눈에 훤히 보이는 허술한 트릭  file 한마루 564 16.07.21
<시크릿 인 데어 아이즈> 이성보다는 감정에만 의존하는 아쉬운..  file 한마루 118 16.07.21
스포츠를 위한 발명품 만들어라!!  file 함께 90 16.07.21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