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조선을 사랑한 순정마초! 아사카와 타쿠미는 누구?
4 휴지돌돌 2012.06.26 18:24:09
조회 2,057 댓글 0 신고











포천 국립수목원, 경복궁, 백자, 잣나무



 





그리고 일제강점기 시절 조선에 살았던 한
일본인


무슨 관계인지 짐작이 가시나요?





아사카와 타쿠미(1891~1931)

1914년 조선총독부 농공상부 산림과 임업시험장에 부임해온 일본인이었습니다.

지금으로 치면 국립산림과학원의 연구원이라고 할 수 있겠네요.

 






싸리나무와 아카시아 나무
입니다.




지금 전국 곳곳에서 가장 많이 볼 수 있는 수종으로
무자비한 수탈로 황폐해진 조선의 산을 푸르게 하기 위해
아사카와 타쿠미가 처음 심기 시작해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습니다.

뿌리가 빨리 자라고 잘 뻗는 수종이라 복구 작업에 유리했다고 해요!




아사카와 타쿠미는
조선 고유의 나무인 조선 잣나무의 종자를 발아시키는
이른바 ‘노천매장법’을 세계 최초로 개발해낸 인물이기도 합니다.
재배기간이 2년에서 1년으로 줄어드는 놀라운 성과를 얻었으니
그야말로 세기의 발견이라고 할 수 있겠죠?


2010년 유네스코 지정 생물권 보전지역으로 선정된 포천 국립수목원 역시
조성 계획에서부터 수종 고르기까지 아사카와 타쿠미가 직접 참여했다고 해요.


그의 행적은 자연 사랑에만 그치지 않습니다.


 



아사카와 타쿠미의 형 아사카와 노리타카입니다.
그의 별명은 도자기 귀신!
그만큼 조선 도자기에 큰 관심을 보였던 인물인데요.

타쿠미는 형인 노리타카와 함께 백자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자
조선민족박물관을 건립합니다.



 


그림이 참 인상적이죠?

아사카와 타쿠미는 조선의 생활 문화를 기록해 저서로 남겼습니다.
사후에 출간된 조선 도자기 연구서인 '조선도자명고'
현재 우리 공예와 도자사를 연구하는 사람들에겐 보물 같은 책이라고 합니다.

이 밖에도 철거 위기에 놓여있던 경복궁을 지키기 위해
신문에 기고를 하고 반대 여론을 형성해 경복궁을 보존
하는 등
아사카와 타쿠미가 보여준 많은 노력의 흔적들은 지금까지도 한국에 남아있습니다.


 


소설로 출판된 <백자의 사람>
12일 개봉한다는 영화
<백자의 사람 : 조선의 흙이 되다>

왼쪽 사진에 안경을 쓴 사람이 아사카와 타쿠미입니다.
포스터랑은 느낌이 사뭇 다르죠?^^


실존인물의 이야기를 영화에서 어떻게 풀어냈을지 궁금해지네요.


아사카와 타쿠미가 지키고자 했던 우리나라의 아름다움!
우리도 지킬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5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미옥] - 드러내진 않지만, 모든 것을 아우르는 카리스마  file 쭈니 29 17.11.17
트리거 - 방아쇠  file 핑크팬더 24 17.11.17
뭉쳐도 재미는 조금도 늘지 않은 저스티스 리그  file 썬도그 35 17.11.16
[7호실] - 갑갑한 현실은 잡아냈지만, 빵빵한 재미는 잡아내지 못했다..  file 쭈니 37 17.11.16
도서/더퀘스트 <내마음을읽는시간>  file 문어뽕이 10 17.11.16
스파이더맨 - 홈커밍 Spider-Man - Homecoming  file 후니캣 33 17.11.15
친애적 / 디어리스트 亲爱的 Dearest  file (1) 후니캣 25 17.11.15
순응자 Il Conformista / The Conformist  file 후니캣 22 17.11.15
파리의 지붕 밑 Sous Les Toits De Paris / Under The Roofs Of Paris  file 후니캣 23 17.11.15
도시는 무엇으로 사는가 - 도시를 보는 열다섯 가지 인문적 시선  file 후니캣 19 17.11.15
한국의 국보  file 후니캣 28 17.11.15
세상물정의 사회학 - 세속  file 핑크팬더 17 17.11.15
성실함의 배신 - 그래도 성실함  file 핑크팬더 27 17.11.14
<아이 엠 히스 레저> 떠난 그를, 스크린에서 다시봐서 행복했던..  file MV제이와이 33 17.11.14
<타임투게더> - 함께할 날을 기다리며...  file MV제이와이 22 17.11.14
<잇 컴스 앳 나잇> 밀려드는 내면의 공포감을 어떻게 할것인가?  file MV제이와이 29 17.11.14
<밀리언 웨이즈> 곰돌이 테드 감독의 서부코믹물, 하지만...  file MV제이와이 18 17.11.14
<빌리 진 킹> - 세기의 대결을 이끌, 라라랜드 그녀의 변신, 노..  file MV제이와이 22 17.11.14
[장산범], [The Mimic ] - 후기, 리뷰, 오싹한 소리가 귓가에 맴돌고  file 비니비니 19 17.11.13
[봉이 김선달], [Seondal: The Man who Sells the River] - 후기, 리뷰..  file 비니비니 23 17.11.13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