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조선을 사랑한 순정마초! 아사카와 타쿠미는 누구?
4 휴지돌돌 2012.06.26 18:24:09
조회 2,073 댓글 0 신고











포천 국립수목원, 경복궁, 백자, 잣나무



 





그리고 일제강점기 시절 조선에 살았던 한
일본인


무슨 관계인지 짐작이 가시나요?





아사카와 타쿠미(1891~1931)

1914년 조선총독부 농공상부 산림과 임업시험장에 부임해온 일본인이었습니다.

지금으로 치면 국립산림과학원의 연구원이라고 할 수 있겠네요.

 






싸리나무와 아카시아 나무
입니다.




지금 전국 곳곳에서 가장 많이 볼 수 있는 수종으로
무자비한 수탈로 황폐해진 조선의 산을 푸르게 하기 위해
아사카와 타쿠미가 처음 심기 시작해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습니다.

뿌리가 빨리 자라고 잘 뻗는 수종이라 복구 작업에 유리했다고 해요!




아사카와 타쿠미는
조선 고유의 나무인 조선 잣나무의 종자를 발아시키는
이른바 ‘노천매장법’을 세계 최초로 개발해낸 인물이기도 합니다.
재배기간이 2년에서 1년으로 줄어드는 놀라운 성과를 얻었으니
그야말로 세기의 발견이라고 할 수 있겠죠?


2010년 유네스코 지정 생물권 보전지역으로 선정된 포천 국립수목원 역시
조성 계획에서부터 수종 고르기까지 아사카와 타쿠미가 직접 참여했다고 해요.


그의 행적은 자연 사랑에만 그치지 않습니다.


 



아사카와 타쿠미의 형 아사카와 노리타카입니다.
그의 별명은 도자기 귀신!
그만큼 조선 도자기에 큰 관심을 보였던 인물인데요.

타쿠미는 형인 노리타카와 함께 백자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자
조선민족박물관을 건립합니다.



 


그림이 참 인상적이죠?

아사카와 타쿠미는 조선의 생활 문화를 기록해 저서로 남겼습니다.
사후에 출간된 조선 도자기 연구서인 '조선도자명고'
현재 우리 공예와 도자사를 연구하는 사람들에겐 보물 같은 책이라고 합니다.

이 밖에도 철거 위기에 놓여있던 경복궁을 지키기 위해
신문에 기고를 하고 반대 여론을 형성해 경복궁을 보존
하는 등
아사카와 타쿠미가 보여준 많은 노력의 흔적들은 지금까지도 한국에 남아있습니다.


 


소설로 출판된 <백자의 사람>
12일 개봉한다는 영화
<백자의 사람 : 조선의 흙이 되다>

왼쪽 사진에 안경을 쓴 사람이 아사카와 타쿠미입니다.
포스터랑은 느낌이 사뭇 다르죠?^^


실존인물의 이야기를 영화에서 어떻게 풀어냈을지 궁금해지네요.


아사카와 타쿠미가 지키고자 했던 우리나라의 아름다움!
우리도 지킬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독일소설/레드박스] 당신의 과거를 지워드립니다.  file 에뜨와르 9 18.04.14
[자기계발/앵글북스] 당신의 마음을 풀어주는 책 <나를 쉬게 하는 ..  file 에뜨와르 18 18.04.14
[요리/위즈덤하우스] 쉬운 일본 가정식 요리<우사기의 일본 가정식..  file 에뜨와르 5 18.04.14
요안나의 맛보장 레시피!<우리집에 꼭 필요한 기본요리백과>  file 에뜨와르 22 18.04.14
뇌영상연구의 1인자 다키 야스유키가 제안하는 뇌건강법<숨 쉴때마..  file 에뜨와르 20 18.04.14
사랑할때 알아야 할 것들의 김재식 작가의 두번째 이야기 <단 하루..  file 에뜨와르 27 18.04.14
[에세이/웨일북]중년을 위한 공감에세이 <오늘의 나이, 대체로 맑음..  file 에뜨와르 26 18.04.14
[에세이/나무의철학] 에세이 베스트셀러 추천<전지적 짝사랑 시점&..  file 에뜨와르 18 18.04.14
꿈과 도전이 있는 동화소설 <코끼리의 마음>  file 에뜨와르 14 18.04.14
[에세이/시드앤피드] 취준생,수험생들을 위한 위로<어떻게든 살고는..  file 에뜨와르 19 18.04.14
[라이프오브파이]누구의 인생에도 다 있을 벵갈호랑이. 당신은 그와 어..  file 여디디야69 37 18.04.13
[바람 바람 바람]바람은 바람(hope)으로만...  file 여디디야69 34 18.04.13
[몬태나]느린듯한 여정 속에 깊은 고뇌와 성찰이 있다.  file 여디디야69 39 18.04.13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소년의 첫사랑 청년과, 청년의 전부였던 소년.  file 여디디야69 26 18.04.13
[소공녀]어느 날 미소가 당신 집을 찾아오면 반갑게 맞아주세요.  file 여디디야69 34 18.04.13
[해피 해피 와이너리] 상처가 치유되는 그곳 소라치 와이너리  file 여디디야69 21 18.04.13
[해피해피 브레드] 우리 건배할까요?  file 여디디야69 24 18.04.13
[밤은 짧아 걸어 아가씨야] 사계절 팝업북같은 판타스틱한 하룻밤 이야..  file 여디디야69 25 18.04.13
[엄마의 공책] 치매에 대처하는 슬기로운 방법  file 여디디야69 23 18.04.13
시한병동 - 리얼게임  file 핑크팬더 27 18.04.1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