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무청쓰래기밥
3 미소스마일 2021.01.26 11:19:39
조회 808 댓글 4 신고

 

겨울 내내 바람에 말린 무청 쓰래기를 삶아

껍질을 벗기고 나니 무청쓰래기가부러워졌다

 

코로나로 인해 뵙지못한 어머님 생각이났다

유난히 나물밥을 좋아하시는 어머님은 어떻게

지내시고 계실까?

 

어머니께서는

콩나물밥  무채나물납 곤드래밥  등등 나물로 밥을 지워서

 파를 송송 썰어서

 금방 만든 간장에 참기름 한방을 떨어 뜨려드리면

 고기보다 낫다 하시면서 한그릇 뚝딱 하시는

모습이 나를  행복하게 만든다.

 

그 중에서도 무청쓰래기밥 제일 좋아하신다.

오늘도 행복을 마음에 담기위해 어머님께 잠시

다녀와야되겠다.

 

 

 

 

 

 

 

2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자유톡 게시판 이용규칙(2018.5.14 수정)  (14)
주말   모바일등록 new (2) 내맘속에저장 27 18:17:56
로그인이 다시 되었어요ㅜㅜ   모바일등록 new 바람카드 338 01:05:31
삼월달의 첫 주말^^   new (2) 상머슴 360 00:19:15
막내저녁  file 모바일등록 (3) 아취 379 21.03.05
사회적 외도란?   익명 393 21.03.05
외도를 바라보는 관점   익명 403 21.03.05
백신 맞으신 분들 계신가요?   자도라 362 21.03.05
아침반찬  file 모바일등록 (1) 스마니 359 21.03.05
한 학생이 왕따를 벗어날 수 있었던 이유.  file (1) 한우고기 381 21.03.05
벌써 금요일이네요   모바일등록 (1) 쭈니쭈니쭌쭌 370 21.03.05
왜 이렇게 자도자도 피곤할까요?   (3) 진진바람 402 21.03.05
봄비가..   (3) 풀피리 361 21.03.05
주말은 가족과 함께   (3) 하루 367 21.03.05
겨울잠 자던 개구리가 나오는 경칩입니다.^^   (2) 상머슴 376 21.03.05
독립운동가 후원 2,000원 하면 멋진 독립펜슬을 보내준데요.  file 세월이 339 21.03.04
봄맞이 가방 사보려고합니다(결정장애 주의)  file (2) 순키 343 21.03.04
행복한 하루 되세요   (3) 하루 339 21.03.04
오늘의 아침은 사과~   (2) 진진바람 335 21.03.04
아들과 버스를 기다리는데...  file (6) 루시안장인 400 21.03.04
양자역학을 완벽히 이해한 댓글.jpg  file 민트초코나라 340 21.03.0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