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샤워기로 세수하기, 몸 말리고 로션 바르기...피부엔 '최악'
53 산과들에 2019.08.14 22:11:14
조회 597 댓글 0 신고

샤워 후 수건을 머리에 두른 채 방치하면 세균이 증식해 피부염이 생길 수 있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샤워하면서 아무 생각 없이 해왔던 습관들이 오히려 피부 건강을 위협할 수 있다. 여성들은 샤워 후 수건을 머리에 두르고 화장품을 바르는 등 다른 일을 하는 습관이 있는데, 이것도 두피 건강에 좋지 않다. 피부 건강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는 잘못된 샤워 습관에 대해서 알아봤다.

◇뜨거운 물로 오랫동안 씻기

뜨거운 물로 오랫동안 샤워를 해야 개운하다고 느끼는 사람들이 있다. 그러나 지나치게 뜨거운 물을 오랫동안 끼얹으면 피부 장벽이 손상을 입고, 피부의 유·수분 균형이 깨진다. 이렇게 되면 샤워 후 건조함과 가려움을 느끼기 쉽다. 보통 뜨겁다고 느끼는 온도는 43도 이상이다. 샤워는 42도 이하의 물로 10~20분 이내에 끝내야 피부에 부담을 주지 않는다.

◇샤워기로 세수하기

샤워를 할 때 세수까지 한 번에 해버리는 사람들이 많다. 그러나 이 또한 버려야 할 습관이다. 얼굴 피부는 몸의 피부보다 예민하다. 그런데 샤워기는 수압이 세기 때문에 샤워기로 얼굴에 물을 뿌리면 훨씬 심한 자극을 받는다. 피부 장벽이 손상돼 피부결이 거칠어질 수 있다. 세수는 세면대나 세숫대야에서 미지근한 물을 받아 샤워와 별도로 해야 한다.

◇수건을 머리에 두르고 시간 보내기

머리카락이 긴 사람은 샤워 후 머리에 수건을 두른 채 시간을 보내기도 한다. 샤워 중에 늘어진 머리를 고정하기 위해 수건을 두르는 경우도 있다. 축축한 머리를 수건으로 말고 있으면 두피가 습하고 따뜻한 환경에 방치돼 피부염의 원인이 된다. 오랫동안 방치될수록 두피 세균이 증식하기 쉬워진다.

◇물기를 닦을 때 수건으로 몸 문지르기

수건으로 물기를 닦을 때 벅벅 문지르면, 피부 표면에 크고 작은 상처가 생긴다. 이 또한 피부 장벽을 손상시킨다. 피부 장벽이 손상되면 피부 속 수분이 그만큼 빨리 증발해 건조해지고, 피부염이 생기거나 악화되기 쉽다. 수건을 이용할 때는 톡톡 찍어내는 느낌으로 물기만 제거해야 한다. 세수하고 난 뒤 얼굴을 닦을 때도 마찬가지다.

◇몸을 완전히 말리고 난 뒤 보습제 바르기

바디로션 등의 보습제를 사용할 때는 물기가 완전히 마르기 전에 써야 한다. 보습제는 습윤제와 밀폐제가 적절히 섞여 있다. 습윤제는 수분을 끌어당기는 물질이고, 밀폐제는 수분이 증발하지 않도록 보호막을 형성하는 물질이다. 습윤제가 수분을 끌어당기기는 하지만, 샤워 후 물기가 완전히 마르지 않아 피부가 촉촉한 상태에서 바르는 편이 더 많은 수분을 피부 속에 가둘 수 있다. 따라서 샤워한 지 3분 이내에 보습제를 바르는 것이 좋다.

◇샤워볼 젖은 채로 방치하기

샤워볼을 사용한 후 대충 헹궈 그대로 욕실 내에 걸어두는 경우가 많다. 사용하고 난 샤워볼에는 피부의 죽은 세포와 세균이 남아있다. 그런데 이를 습한 실내에 그대로 방치하면 세균 번식이 활발해진다. 따라서 젖은 채 방치했던 샤워볼을 다시 사용할 경우, 피부 질환을 유발하는 원인이 될 수도 있다. 샤워 후에는 샤워볼을 깨끗이 구석구석 헹궈 물기를 최대한 제거하고 햇빛이 드는 곳이나 건조한 장소에 보관해 말려주는 것이 좋다. 적어도 두 달에 한 번씩은 새것으로 교체한다.

/ 한희준 헬스조선 기자 hj@chosun.com
전혜영 헬스조선 인턴기자 hnews@chosun.com 

http://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8/14/2019081401721.html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0)
라이프 카테고리 이용규칙 (2015.11.26 수정)
강황의 효능   새벽이슬 44 19.11.08
환절기 조심해야 할 '뇌졸중', 전조증상   새벽이슬 176 19.10.22
발바닥 찌릿한 '발목터널증후군' 아세요?   (2) 이현경 277 19.10.07
실명 막는 안저검사를 아시나요? 40세 이상 성인 최소한 일년에 한 번은 안..   이현경 167 19.10.07
피부가 논바닥 갈라지듯..갱년기 각질 피부증 아세요?   (2) 이현경 144 19.10.07
지켜야 할 음식과 매운음식의 효능   새벽이슬 269 19.09.27
고등어의효능   새벽이슬 694 19.09.08
3대 실명 안질환 백내장에 대한 상식   해피댕댕이 236 19.08.31
안경을 쓰지않고 시력을 좋게하는 10가지 방법   새벽이슬 1,017 19.08.22
무더위 속 건강 지킴이 '물'.. 벌컥벌컥 마시기보단 조금씩 자주   뚜르 147 19.08.15
[1분 Q&A] 아무리 운동해도 생기지 않는 근육, 나이가 문제일까요?   뚜르 316 19.08.15
달콤한 여름 과일, 뜨거운 보양 음식이 치아를 공격한다   뚜르 135 19.08.15
간밤에 어떤 자세로 잤나요? 건강 상태별 추천 수면법   산과들에 374 19.08.14
샤워기로 세수하기, 몸 말리고 로션 바르기...피부엔 '최악'   산과들에 597 19.08.14
물놀이 때 눈병 안 옮으려면 '이것' 준비하세요   산과들에 97 19.08.14
들깨잎에 치매예방성분 다량함유   새벽이슬 442 19.08.14
방에 개미가 있을 때   새벽이슬 433 19.07.31
여름철 식중독 예방하고 음식물 쓰레기도 줄이는 식재료 보관법   새벽이슬 154 19.07.30
알면 유익한 한줄 상식   새벽이슬 229 19.07.22
내 몸속 염증 줄이는 식생활   새벽이슬 1,496 19.07.0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