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체내 유산균, 과연 많을수록 좋을까?
100 뚜르 2018.08.09 23:43:26
조회 87 댓글 0 신고

유산균

흔히 유산균이라고 부르는 프로바이오틱스가 소장에 과도하게 존재하면 머리가 멍해지는 브레인 포기니스(brain fogginess), 즉 뇌 혼미로 알려진 일종의 신경인지 장애와 복부 팽만이 생길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오거스타 대학의 조지아 의과대학 새티시 라오 박사와 연구진은 30명을 대상으로 프로바이오틱스가 신경인지 기능과 소장세균과다증식증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했다. 참가자는 복부 통증, 트림, 팽만, 충만감, 소화 불량, 메스꺼움, 설사, 구토, 가스 등에 대한 증상의 정도를 자가 평가했고 내시경 및 방사선 검사를 통해 위장관 상태를 진단받았다.


검사 결과, 일상적으로 프로바이오틱스를 섭취하는 22명 모두에서 뇌 혼미 증상이 있었고 이들 그룹은 그렇지 않은 그룹보다 혈액 내 젖산 수치가 월등히 높았으며 소장세균과다증식증 발생 위험 역시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체내 유산균 과다가 인체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원문기사를 꼭 차모하세요.


1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Milk-et Challenge 2018] 3편 - 첫 번째 이야기  file 밀크어트 189 18.08.12
[Milk-et Challenge 2018] 2편 - 밀크어트 도전자들을 소개합니다.  file 밀크어트 179 18.08.12
[Milk-et Challenge 2018] 1편 - 우유와 함께 건강하게 밀크어트..  file (1) 밀크어트 279 18.08.12
에어컨 바람에 관절이 시리면?  file 행복한세상만.. 123 18.08.10
갑상선 질환의 모든것  file 행복한세상만.. 171 18.08.10
췌장암 환자가 가장 후회하는 5가지  file 행복한세상만.. 294 18.08.10
오메가9음식 오메가3음식 다를까?   러블리해 816 18.08.10
고혈압당뇨에좋은음식 찾아봤는지?   건강따라 966 18.08.10
허약체질, 면역력을 높이는 공진단의 허와 실 1   뚜르 181 18.08.09
먹어도 좋고 발라도 좋은 브로콜리의 효능은?   뚜르 211 18.08.09
체내 유산균, 과연 많을수록 좋을까?   뚜르 87 18.08.09
종이에 베인 손가락, 유독 따가운 이유   산과들에 118 18.08.09
10분 더 움직였더니 놀라운 변화...노인 운동의 중요성   산과들에 102 18.08.09
술 마신 후 근육통.두통 왜 생길까   산과들에 180 18.08.09
남은 여름 주의해야 할 식중독균 3   lovely 56 18.08.09
냉면에 넣는 사과 식초의 놀라운 효능 6   lovely 455 18.08.09
당뇨병 안 걸리는 좋은 습관 6   lovely 167 18.08.09
잡초인 줄 알았더니 오메가-3의 보고, '쇠비름'   이현경 182 18.08.09
자연이 선물한 천연 항균제, 마누카 꿀의 효능과 선택   이현경 220 18.08.09
'규칙적인 운동은 정신 건강에 도움' 입증됐다   이현경 81 18.08.0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