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답변]남편과 하고싶지 않아요.
1 김명종 2006.12.07 22:19:02
조회 268 댓글 0 신고 주소복사
저는 결혼한지 5년 되는 한 가정의 남편 입니다..
님의 글은 잘 읽었습니다..
남자로써 그리고 한 여자의 남편으로써 한말씀 드릴께여..
섹스는 어느 한 사람만 원한다고 되는게 아닙니다..
님이 말씀하신데로.. 남편이 원하지만 님께서 원하지 안으시면 할수 없는게 섹스라고 생각합니다. 피동적으로 남편이 원한다고 해서 하시는것은 더욱더 남편의 기분이나, 감정을 상하게 하는거라고 생각도 들고여.. 하지만 님 ^^
남편입장을 한번도 생각해 보시는 것도 좋을듯 합니다..
사랑하는 사람이 자신의 몸을 사랑해 준다고 생각을 한번 해 보세요..
그리고 나도 이사람을 사랑해서 결혼 했는데 라고도 생각 해보시고요..
그정적으로 생각하시다 보면 답이 나올거라고 생각합니다..
세상에 대화로 안되는 것이 없듯이 대화도 많이 나누어 보시고요.
그럼 즐거운 생활이 될거라고 믿습니다..
힘내세여..

파워링크 AD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best  명품백에 대한 여자들의 생각   (62) 골드미세스 5,502 10.04.02
휴...   (3) 우진맘 357 10.04.02
좋아는 해도 이런 마음은 멀까요?   (8) 스크릿 917 10.04.02
내 남편될사람은...   (6) 홀리맘 969 10.04.02
정말 어떻게 해야할지...꼭점 읽어주세요..   (8) 짱구~^^ 858 10.04.02
남자친구와전동거중입니다.   (14) 유유유유유 2,555 10.04.02
남자친구가 의심이가요..   (3) ........ 819 10.04.02
제가쉬워보이는건가요?ㅠㅠ   (3) ? 1,093 10.04.02
결혼은 현실~   핑순이 454 10.04.02
남친마음...   (5) 지지직 531 10.04.02
말썽쟁이 남편 휴   (8) 연상 815 10.04.02
현실에서 꼭 하나 바꾸고 싶은것은...   (2) 안개비 441 10.04.02
외로움에 익숙해져 이잰 아무렇지도 않다   (14) 나. 1,134 10.04.01
호감가는 오빠가 좀 ..찝찝해요.   (9) 숑혜교 1,446 10.04.01
자잘한 거짓말이 입에 밴 신랑놈을 어찌할까요?   (7) H민아S 751 10.04.01
제가 어제 남편을 베게로 때렸어요   (9) 893 10.04.01
혹 우리남편 어쩌면 좋을지??   (12) 공주 980 10.04.01
취중진담 어찌해야할까요?   (10) 테소로 1,116 10.04.01
관계 거의 없는 신혼부부   (14) 친구 6,276 10.04.01
남친 맘을 모르겠어요   (5) 꿍이 644 10.04.0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