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얄미운 남편아~~~~~~~~~~~~~~~`
3 꽃돼지 2006.12.06 20:42:20
조회 1,274 댓글 8 신고 주소복사
울 남편 정말 술 좋아하고 사람좋아하거든요
근데 문제는 늦는다고 저나안하는거에요ㅌ
퇴근해서 집에오면 차가없어서 저나하면 술한잔 ㅎㅎㅎㅎ
근데 다 좋다 이거예요 제가 저나해서 짜증도 내고 협박도
해 봤는데 그게 안통하네요
술마시면서 저나하러 나가기도 뭐 하고 어울리다보면 저나
할시간이 안된다고 하시네요
그렇다고 엉뚱한짓하고 다니는것도 아니고요
가끔 술 자리에 불려나가면 남자들이 얼마나 수다가 많은지
그 자리에서는 남편 이해가 되다가도 넘 심하니까 가끔은
짜증이 지대로예요~~~~~~~~~~~
다른 남편들도 그러시나요 아님 울 남편 병이신가요
그러다가도 기분내키면 저나도 가끔은 합니다 일찍들어오는
날이면 일하고 있는 나에게 저나해서 언제들어오냐 빨리와서
밥같이 먹자구 그런때는 열나게 저나해대고 그레요
빨리 들어왔다고 자랑하는것인것 같아요
사랑하는 울남편요 제발 늦으면 저나좀하세요 마눌님 기다리다
가 목빠지겠습니다.
여러분 이런 남편 어떻케 하면 저나잘할까요
제가 먼저 저나하면 직원들 눈치보는것 같아서 못하네요.

파워링크 AD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임신이라고 사기치는 의사   (6) master 2,038 10.04.23
우리 부부는 냉전중.... 사흘째....   (16) 곰탱이♡ 1,567 10.04.23
산다는게....   (2) 제자리걸.. 353 10.04.22
제가 오버 하는 건가요?   (8) 우울 624 10.04.22
설마했는데 우려했던 부분이 현실화가 되면서 남편하곤 더이상 살기싫네요   (12) 앙상블 2,497 10.04.22
님 힘내세요   하늘정원 211 10.04.22
생일날 남편이 차려준 아침상   (8) kiwi 691 10.04.22
가슴이 답답해서 잠도 안옵니다.   (8) 답답 1,300 10.04.22
직장다니면서 애기키우시는 주부님들~   (6) DAY♡ 608 10.04.22
이젠 내가 미쳐가나보다   (6) 써니 1,045 10.04.22
이혼..?   (5) 답답.. 455 10.04.22
남편의 마음이 먼지 모르겠네요   (5) 토마토 1,017 10.04.22
잘해주는듯하네요!!   (3) 메뚝 295 10.04.22
시동생들이 남편을 무시해요.....   (8) 공주 726 10.04.22
결혼후   (8) 이슬비 860 10.04.22
내맘같지않네..   (11) 칙칙 529 10.04.22
신혼..남편의 사랑이 식었다 느껴질때..   (20) 외로웁다... 3,273 10.04.22
[답변]신혼..남편의 사랑이 식었다 느껴질때..   수잔 703 10.04.22
당신의 사랑이 그리워지는 오늘입니다..   (4) 카라 2,852 10.04.22
남자들 오빠라는 말 듣고 싶나요?   (18) 요셉 2,395 10.04.22
글쓰기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