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커뮤니티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어떻게 해야하나요
아기조폭 2006.12.06 17:09:29
조회 567 댓글 5 신고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블로그 퍼가기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남들에게 조언은 줄 수 있어도 막상 내가 고민을 하니 답이 안나오네요
역시 누군가가 객관적으로 생각을 했을때가 제일 냉정하고
정확한 답이 나올것 같아서 여기 글 올립니다.
제 나이가 26살 남자친구랑 동갑이고 사귄지 1년이 조금 안됐구요.....
근데 사귀기 전도 그렇고 후고 그렇고
지금 역시 일 할생각만 하고 있고 구하지도 못하고
그렇다고 학력이 좋은 것도 아니고 ....
말 할때마다 알았다고하고 그만 하라고 하고 나도 다 생각하
고 있다고 하고 .... 늘 되풀이 되는 말들만 그래서 저는 그랬어요
날 진심으로 사랑한다면 당장 일자리 구해서 나 맛있는것도 사주고
그래야 하는거 아니냐고(참고로 전 직장여성이구요 )맨날 그런것 때문에 싸움니다(난 재촉하고)
자꾸 볼수록 정이 들어서 그런지 안보면 못 살 정도로 좋습니다.(잠자리도 잘 맞고 ㅋㅋ)
하지만 이성적으로 생각을 한다면 제 나이가 적은 나이도 아니고 결혼 한 친구들도 많은데
이런 생각들때문에 헤어질 까도 많이 생각을 했습니다.
근데 그것도 뜻대로 안되고 .... 제가 큰 딸이라서 결혼 하나는 잘 시켜야 한다고 부모님 말씀도
부담되고 ...

어찌 해야할지....

좋아요 0
베스트글 추천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블로그 퍼가기 메일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파워링크 AD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듬직한줄 알았던 울신랑.. 속았어  (5) 고미남고미녀 951 09.12.22
헤어지고다시사귄뒤 무너진신뢰는 어떻게...?  (2) 순정걸 863 09.12.22
기운내시고   이미란 151 09.12.22
성격차이?!  (13) 내사랑 668 09.12.22
클수마스선물은??  (5) 어떤거 501 09.12.22
내성격에 못이기네요  (3) 행복이맘 426 09.12.22
화 참는 방법 좀 알려주세요  (16) ehlsek 1,195 09.12.22
울 남편이 닌텐도 사줬어요...  (6) 붕어빵 408 09.12.22
성탄절에도 혼자일것같은 나,,,,  (6) 지은이 430 09.12.22
남친의 결함아닌 결함...속상해요...  (7) hello 1,457 09.12.22
우신소( 우리 신랑을 소개합니다!!^^)  file (1) 우신소 604 09.12.22
고무줄없는 양말인가???  file (6) 엔젤keykey 494 09.12.21
결혼과 돈.  (17) 마끼야 1,065 09.12.21
배려심없는 남친... 결혼 어떻하죠?  (13) 최현영 1,361 09.12.21
변한 남자친구... 어떻게 하죠?  (10) 손호현 2,122 09.12.21
남편, 시댁쪽 클스마스 선물 추천!  (13) 똘똘이맘 866 09.12.21
남편한테 얼마나 전화하세요?  (20) 우울해 1,655 09.12.21
제가 요새 신경이 날카로운지..  (1) gkstkdgns 393 09.12.21
많은 이야기 해주세요~  (3) 울애인님 256 09.12.21
노는 방법에 대한 문제  (5) 풍뎅이 460 09.12.2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