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어떻게 해야하나요
2 아기조폭 2006.12.06 17:09:29
조회 590 댓글 5 신고 주소복사
남들에게 조언은 줄 수 있어도 막상 내가 고민을 하니 답이 안나오네요
역시 누군가가 객관적으로 생각을 했을때가 제일 냉정하고
정확한 답이 나올것 같아서 여기 글 올립니다.
제 나이가 26살 남자친구랑 동갑이고 사귄지 1년이 조금 안됐구요.....
근데 사귀기 전도 그렇고 후고 그렇고
지금 역시 일 할생각만 하고 있고 구하지도 못하고
그렇다고 학력이 좋은 것도 아니고 ....
말 할때마다 알았다고하고 그만 하라고 하고 나도 다 생각하
고 있다고 하고 .... 늘 되풀이 되는 말들만 그래서 저는 그랬어요
날 진심으로 사랑한다면 당장 일자리 구해서 나 맛있는것도 사주고
그래야 하는거 아니냐고(참고로 전 직장여성이구요 )맨날 그런것 때문에 싸움니다(난 재촉하고)
자꾸 볼수록 정이 들어서 그런지 안보면 못 살 정도로 좋습니다.(잠자리도 잘 맞고 ㅋㅋ)
하지만 이성적으로 생각을 한다면 제 나이가 적은 나이도 아니고 결혼 한 친구들도 많은데
이런 생각들때문에 헤어질 까도 많이 생각을 했습니다.
근데 그것도 뜻대로 안되고 .... 제가 큰 딸이라서 결혼 하나는 잘 시켜야 한다고 부모님 말씀도
부담되고 ...

어찌 해야할지....

파워링크 AD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best  신랑 결혼전모임 제가 과민반응하는걸까요?   (45) 3 해바라기 4,712 10.03.17
[답변]신랑 결혼전모임 제가 과민반응하는걸까요?   1 늘푸른 79 10.03.21
어쩌면 좋을까요...???   (11) 4 하쿠나 마타.. 1,231 10.03.17
우리남친은요~   (5) 2 내사랑 955 10.03.17
이남자 머리속에 머가 들엇을까   (17) 5 징하다 1,480 10.03.17
밑에 키스할때..또 야동 넘어감..!!   (8) 9 개인경호 5,997 10.03.16
과거의여자   (6) 7 캔디 1,078 10.03.16
질투가너무많이 많은나   (15) 3 질투쟁이 1,439 10.03.16
이지님들... 조언좀...   (26) 1 ..... 1,024 10.03.16
양다리   (18) 4  1,293 10.03.16
답답한 마음...   (14) 8 마마보이? 794 10.03.16
다른분들은 어떻게 하시나요??   (20) 17 사랑기도★ 1,392 10.03.16
저 여기서 그만두는게 맞을까요??   (8) 17 사랑기도★ 1,662 10.03.16
내생애 처음으로   (4) 14 내꼬야 621 10.03.16
best  많이 우울했었는데..자기야 고마워~~~^^*  file (26) 11 도깨비 5,386 10.03.16
남자로서 한 마디   1 좋은사람 606 10.03.16
여러분 님의 남편은 집에서 어떤가요...??   (19) 5 결혼3년차 2,543 10.03.16
당신이 남자라면?   (7) 3 큭큭큭 436 10.03.16
남편술자리 몇번이나되세요?   (13) 5 예그리나 918 10.03.16
왠지 똑같이 당하게 해주고싶네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7) 3 으흠 1,271 10.03.1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