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어떻게 해야하나요
2 아기조폭 2006.12.06 17:09:29
조회 613 댓글 5 신고
남들에게 조언은 줄 수 있어도 막상 내가 고민을 하니 답이 안나오네요
역시 누군가가 객관적으로 생각을 했을때가 제일 냉정하고
정확한 답이 나올것 같아서 여기 글 올립니다.
제 나이가 26살 남자친구랑 동갑이고 사귄지 1년이 조금 안됐구요.....
근데 사귀기 전도 그렇고 후고 그렇고
지금 역시 일 할생각만 하고 있고 구하지도 못하고
그렇다고 학력이 좋은 것도 아니고 ....
말 할때마다 알았다고하고 그만 하라고 하고 나도 다 생각하
고 있다고 하고 .... 늘 되풀이 되는 말들만 그래서 저는 그랬어요
날 진심으로 사랑한다면 당장 일자리 구해서 나 맛있는것도 사주고
그래야 하는거 아니냐고(참고로 전 직장여성이구요 )맨날 그런것 때문에 싸움니다(난 재촉하고)
자꾸 볼수록 정이 들어서 그런지 안보면 못 살 정도로 좋습니다.(잠자리도 잘 맞고 ㅋㅋ)
하지만 이성적으로 생각을 한다면 제 나이가 적은 나이도 아니고 결혼 한 친구들도 많은데
이런 생각들때문에 헤어질 까도 많이 생각을 했습니다.
근데 그것도 뜻대로 안되고 .... 제가 큰 딸이라서 결혼 하나는 잘 시켜야 한다고 부모님 말씀도
부담되고 ...

어찌 해야할지....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이거 의심할 일이죠?   (17) 짜증 2,028 10.05.13
절묘한 타이밍에 전화하는 신랑   (2) 별~☆ 1,696 10.05.13
멀어서   (6) 출장중 498 10.05.13
절 좋아하긴 하나봐요 ㅎㅎ   (1) JK 529 10.05.13
결혼하면남매도달라진다   (2) 이경화 629 10.05.13
친정땜에싸움...   (11) 미소양 664 10.05.13
남자친구가 bar에갔다온 영수증을 발견했어여..;;   (11) 뭥미 1,224 10.05.13
이젠.. 정말 지치네요..   (2) 돼랑이 1,108 10.05.12
너무 힘들어요.ㅠㅠ   (2) 메롱이 803 10.05.12
인연은 받아들이고 집착은 내려놓아라..  file (9) 성동현 1,433 10.05.12
사진有-마누라에게 거짓말 하기위해 사진조작   (42) 빵꾸똥꾸 4,933 10.05.12
사랑을 확인하는법?   (10) 사랑 3,307 10.05.12
확실히 여자들이 과거 못잊어요 특히 속궁합부분..   (11) 공감하는사람 4,479 10.05.12
어린나이에 결혼할까..   (4) 사채써 638 10.05.12
남친과 누나가 한침대에서 자는거!!   (140) 어이상실 9,404 10.05.12
남친이 남자들 바람필 확률은 100%라네요.   (31) 샤오 4,091 10.05.12
안정된직장을 갖고잇는 남자를만나라??   (7) 보라 1,319 10.05.12
죄송합니다.. 분란을 일으킨거같습니다.. (+저의이야기)   (45) 넥센타이어 3,239 10.05.12
기분 참 ...   (7) 쁘니 577 10.05.11
결국은..보고싶지 않던..신랑의 비밀통장을 발견했어요..   (18) b2komarion 3,546 10.05.1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