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엄청난 기로에선 30대여성입니다 모바일등록
2 바람 2012.08.01 02:31:54
조회 14,488 댓글 30 신고
저희는 아직 식은올리지않은채 1년반을 같이살고있어요 사실 이남자때문에 제가살던곳을 떠나 이남자가사는곳으로 와서 살고있죠
친구도없고 말할사람도없다보니 우울증도겪고 많이울고 그러다보니 이남자에게 자꾸기대게되었어요

그렇게 산지 10개월정도 지나면서 이남자 저에게 무심해지기 시작하더군요
친구와술마시러다니고 집에오면 저와 눈마주칠새없이
차려준밥을먹고 티비를주시하는가면 게임하기바쁘죠

어느순간
전 이남자 뒤치닥거리하는 가정부가 된 느낌이었어요
남들다하는 데이트도 동네잠깐 나가서먹는 외식조차도

결국엔 못살것같다는 생각이들면서 정말 많이울고
혼자 술마시는 날도 허다했죠
하지만 그럴때면 못가게 잡았지만
다시 똑같은생활의 반복이었어요

결국 7월초 크게싸운뒤
한집에있으면서 모든걸 각자하게되었어요
빨래도 밥도 청소도말이죠
하지만 같은곳에서 잠은자지만 등돌린채죠
같은곳에 있는게 숨막혀 친정집엘 다녀왔어요
생각도할겸....

그런데 이남자 끝까지 서운하게하네요
제가집비운사이 친구들과 바다로 계곡으로 놀러간거있죠... 저에겐 단하루 데이트시간도 아까워하던사람이..

저는결국 통보를 했어요
8월중순쯤 정리해서나가겠다고....

그런데
제가 임신을한것같아요
18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sns에 티내라고   모바일등록 new (2) 18 12:16:18
방어기제가 심한 남자..   모바일등록 new 콩지퐁지 111 10:23:40
쿨한척이나 하지 말걸   모바일등록 new 테이스티 130 10:23:37
제가 또 잘못한건가요...   new (4) 어려워엉 428 03:11:07
아이스크림 때문에 혼났습니다 ㅠㅠ  file 모바일등록 new (13) 코난이얌 1,094 15.09.04
신랑이 노래방갔는데요   모바일등록 new (21) 한결어뭉 1,274 15.09.04
사귄지 이제 일주일.. 괜찮을까요??   모바일등록 new (3) 성지순례 1,103 15.09.04
밥투정   모바일등록 new (7) 귀염이호호 371 15.09.04
남친어머니의집착아닌집착.   모바일등록 new (7) 복자0 736 15.09.04
이혼남..   모바일등록 new (7) 디니잉 1,024 15.09.04
모텔에.,   모바일등록 new (6) 바w7f 2,180 15.09.04
안하던행동을할때   모바일등록 new (7) 스트레쓰야 1,021 15.09.04
연락X   모바일등록 new (11) 먼소린데 769 15.09.04
핸드폰 만지는 것도 싫어하는 남친(길어요)   new (13) 나인거같음 844 15.09.04
카톡보내는 전남친   (8) 유정정정 760 15.09.04
서운함을 넘어 너무 미워요   모바일등록 (16) 러브민아 3,138 15.09.04
연락 자주 안하는 남친   모바일등록 (5) 왜케힘드냐 750 15.09.04
애정표현못하는사람   모바일등록 (6) 흥응흥 844 15.09.03
이거 뭐예여?   (6) 두손두발 935 15.09.03
남자친구회어떻게풀어나가죠ㅜㅜ   모바일등록 (5) 뿌잉 714 15.09.03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