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엄청난 기로에선 30대여성입니다 모바일등록
2 바람 2012.08.01 02:31:54
조회 14,486 댓글 30 신고
저희는 아직 식은올리지않은채 1년반을 같이살고있어요 사실 이남자때문에 제가살던곳을 떠나 이남자가사는곳으로 와서 살고있죠
친구도없고 말할사람도없다보니 우울증도겪고 많이울고 그러다보니 이남자에게 자꾸기대게되었어요

그렇게 산지 10개월정도 지나면서 이남자 저에게 무심해지기 시작하더군요
친구와술마시러다니고 집에오면 저와 눈마주칠새없이
차려준밥을먹고 티비를주시하는가면 게임하기바쁘죠

어느순간
전 이남자 뒤치닥거리하는 가정부가 된 느낌이었어요
남들다하는 데이트도 동네잠깐 나가서먹는 외식조차도

결국엔 못살것같다는 생각이들면서 정말 많이울고
혼자 술마시는 날도 허다했죠
하지만 그럴때면 못가게 잡았지만
다시 똑같은생활의 반복이었어요

결국 7월초 크게싸운뒤
한집에있으면서 모든걸 각자하게되었어요
빨래도 밥도 청소도말이죠
하지만 같은곳에서 잠은자지만 등돌린채죠
같은곳에 있는게 숨막혀 친정집엘 다녀왔어요
생각도할겸....

그런데 이남자 끝까지 서운하게하네요
제가집비운사이 친구들과 바다로 계곡으로 놀러간거있죠... 저에겐 단하루 데이트시간도 아까워하던사람이..

저는결국 통보를 했어요
8월중순쯤 정리해서나가겠다고....

그런데
제가 임신을한것같아요
18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이걸 믿어야할까요??   모바일등록 new (2) LOVE창민 121 02:12:12
이쁜여자 곁눈질 하는 예랑이.   모바일등록 new (14) 오잉힝 244 00:45:59
전 왜이렇게 사랑받지 못할까요..   모바일등록 new (3) 코나유키 238 00:44:47
카톡할때 서운한점..   모바일등록 new (6) 챠미루잉 279 00:15:20
사랑하는 마음이면 다 되나요?   모바일등록 new (3) 쿄쿗 242 15.04.27
친구랑논다고잠수   모바일등록 new (2) 어뉴뉴뉴 240 15.04.27
결혼 앞두고 안마방   모바일등록 new (10) 완완소 853 15.04.27
이 남자 계속 만나야 할지   모바일등록 new (3) linzy 630 15.04.27
바빠진 남자친구 때문에 외로워요...   모바일등록 new (5) 우울행Ggg 583 15.04.27
유독 회사생활에 힘들어하는 남친   new 못된사랑111 304 15.04.27
나 예민한가요?   모바일등록 new (5) 이안ㅊ 446 15.04.27
남자친구랑 저렁 성향이 안맞네요   모바일등록 new (11) 익명 1,026 15.04.27
통금시간   모바일등록 new (17) 민사강 644 15.04.27
제가 속이좁은건가요? ㅜㅜ   모바일등록 new (13) 사랑이넘쳐라 906 15.04.27
재회   모바일등록 new (2) 몰랑댜갸 430 15.04.27
남편의 황당한말   모바일등록 new (6) 우리두ㄹl 1,332 15.04.27
제가 잘못한건지..   new (8) 꼬부랑할망이 644 15.04.27
이십대 중반인데 외박 절대 안되는 분 계세요?   모바일등록 new (17) . 976 15.04.27
과거의 여자들기억때문에힘들어요   모바일등록 new (9) 뷰뷰뷰 805 15.04.27
말한마디안하고 같은 공간에 있어요   모바일등록 (3) 세상참힘들다 854 15.04.2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