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제 남편 어떤가요?
3 꼬맘 2012.07.30 13:21:56
조회 9,047 댓글 18 신고

딸아이 하나를 둔 결혼 11년차 주부입니다.
부부사이라는게 좋았다 나빴다를 반복하기는 하지만
요즘 또 남편이 너무 미워서 이렇게 글을 씁니다.

많은 부부들이 우리 부부와 같은 문제로 다툴거라고 생각하는데요,
우리 남편은 술과 친구를 너무 좋아하는데 저는 남편이 가족들과 시간을 더 많이 보냈으면
하는 바람이 있습니다.

우리 부부는 휴일이 다릅니다. 저는 토요일, 일요일을 쉬고, 제 남편은 평일에 이틀을 쉽니다.
그리고 남편의 근무시간은 오후 2시부터 밤 12시까지 이기 때문에 근무하는 날은 전혀 볼 수가 없어요. 그래서 우리가 볼 수 있는 시간은 일주일 중 남편이 쉬는날 제가 퇴근하고 저녁 7시부터 잠들때까지 입니다. 그런데 남편은 그 쉬는날 술약속을 잡아요. 그래서 제가 퇴근할 때 나가지요.
이렇게 얼굴도 못보며 살고 있지만 남편은 별로 개의치 않습니다.

지난 주말에는 여름휴가를 2박3일 동안 갔었습니다.
남편은 시시한 가족 여행을 싫어합니다. 그래서 지금까지 휴가를 가서 안 싸운 적이 없습니다.
남편이 시시한 가족 여행이 싫어서 억지로 끌려 다니니까 저도 같이 화를 내게 되고 결국엔
싸우게 됩니다. 그런데 이번에는 남편 친구 부부와 같이 갔었습니다.
그 부부는 아이가 없습니다.
남편은 첫쨋날, 둘쨋날 밤에 친구와 술을 마셨습니다. 저와 제 딸은 일찍 잤구요.
둘쨋날 워터파크에 갔을 때 남편은 전날밤 술을 많이 마셔 남자탈의실에서 잤습니다.
그렇게 휴가를 보내고 토요일에 집에 돌아왔지요. 이번 휴가 때는 싸우지 않았습니다.
남편에게는 만족스러운 휴가 였으니까요.
그런데 일요일 저녁 때 또 술을 마시러 나간다고 하더군요.
너무 화가 났습니다.

남편은 이렇게 가족들과 시간을 보내고 싶어하지 않습니다.
오로지 친구들과 술마시는게 가장 즐거운 일일 뿐입니다.
왜 같이 사는건지 모르겠습니다.
우리 남편 어떤가요? 제가 이해심이 부족한걸까요?
19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통금시간   모바일등록 new (14) 민사강 172 12:43:37
제가 속이좁은건가요? ㅜㅜ   모바일등록 new (8) 사랑이넘쳐라 244 12:24:42
재회   모바일등록 new (2) 몰랑댜갸 175 11:38:21
남편의 황당한말   모바일등록 new (3) 우리두ㄹl 476 10:53:26
제가 잘못한건지..   new (8) 꼬부랑할망이 395 09:24:15
이십대 중반인데 외박 절대 안되는 분 계세요?   모바일등록 new (8) . 509 06:54:07
과거의 여자들기억때문에힘들어요   모바일등록 new (4) 뷰뷰뷰 422 06:18:10
오랄이더좋은사람   모바일등록 new (3) 챠미루잉 727 02:52:46
말한마디안하고 같은 공간에 있어요   모바일등록 new (3) 세상참힘들다 607 01:21:15
권태기인건지..   new (6) lulyluly 580 00:57:18
나이차이가 많이나는 커플이예요   모바일등록 new (8) 한식이좋아 717 00:22:55
정말 날 사랑할까?..   모바일등록 new (4) 새론맘가짐 700 15.04.26
엄마가 맘에 안들어하는 남친   모바일등록 new (6) 자유롭게날수.. 549 15.04.26
제 마음 이해하는 분 계실까요??   모바일등록 new (4) 하루2리터 628 15.04.26
1주년   모바일등록 new (4) 보호본능자극 603 15.04.26
주말마다 잠수타는 남친   new (18) 쭌쭈루쭌쭌♥ 1,710 15.04.26
남편이 피곤해해요...   모바일등록 new (2) 수우미수우미 1,155 15.04.26
많이 사랑해서 가능한 건가??   모바일등록 (23) 나뿐 2,213 15.04.26
잘 안씻는 남친   모바일등록 (13) 찝찝한데 1,220 15.04.26
요즘 부쩍 수상한 남편.   모바일등록 (22) Ӹ 3,156 15.04.26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