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제 남편 어떤가요?
4 꼬맘 2012.07.30 13:21:56
조회 9,070 댓글 18 신고

딸아이 하나를 둔 결혼 11년차 주부입니다.
부부사이라는게 좋았다 나빴다를 반복하기는 하지만
요즘 또 남편이 너무 미워서 이렇게 글을 씁니다.

많은 부부들이 우리 부부와 같은 문제로 다툴거라고 생각하는데요,
우리 남편은 술과 친구를 너무 좋아하는데 저는 남편이 가족들과 시간을 더 많이 보냈으면
하는 바람이 있습니다.

우리 부부는 휴일이 다릅니다. 저는 토요일, 일요일을 쉬고, 제 남편은 평일에 이틀을 쉽니다.
그리고 남편의 근무시간은 오후 2시부터 밤 12시까지 이기 때문에 근무하는 날은 전혀 볼 수가 없어요. 그래서 우리가 볼 수 있는 시간은 일주일 중 남편이 쉬는날 제가 퇴근하고 저녁 7시부터 잠들때까지 입니다. 그런데 남편은 그 쉬는날 술약속을 잡아요. 그래서 제가 퇴근할 때 나가지요.
이렇게 얼굴도 못보며 살고 있지만 남편은 별로 개의치 않습니다.

지난 주말에는 여름휴가를 2박3일 동안 갔었습니다.
남편은 시시한 가족 여행을 싫어합니다. 그래서 지금까지 휴가를 가서 안 싸운 적이 없습니다.
남편이 시시한 가족 여행이 싫어서 억지로 끌려 다니니까 저도 같이 화를 내게 되고 결국엔
싸우게 됩니다. 그런데 이번에는 남편 친구 부부와 같이 갔었습니다.
그 부부는 아이가 없습니다.
남편은 첫쨋날, 둘쨋날 밤에 친구와 술을 마셨습니다. 저와 제 딸은 일찍 잤구요.
둘쨋날 워터파크에 갔을 때 남편은 전날밤 술을 많이 마셔 남자탈의실에서 잤습니다.
그렇게 휴가를 보내고 토요일에 집에 돌아왔지요. 이번 휴가 때는 싸우지 않았습니다.
남편에게는 만족스러운 휴가 였으니까요.
그런데 일요일 저녁 때 또 술을 마시러 나간다고 하더군요.
너무 화가 났습니다.

남편은 이렇게 가족들과 시간을 보내고 싶어하지 않습니다.
오로지 친구들과 술마시는게 가장 즐거운 일일 뿐입니다.
왜 같이 사는건지 모르겠습니다.
우리 남편 어떤가요? 제가 이해심이 부족한걸까요?
19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회사언니가 남친을 뺏었어요.   모바일등록 new (14) 눈에띄어 591 07:53:50
남편 술   모바일등록 new (6) 웅갱 249 07:12:02
남친이 몰래 노래방을 갔네요   모바일등록 new (7) 이잉뽀 390 03:13:58
여자들은 상대했든 남자 자랑 하나요?   new (8) 앗싸 1,149 16.06.24
궁금,.   모바일등록 new (4) 미니티몬 505 16.06.24
남친의 여직원   모바일등록 new (10) 뿌잉뿌잉 1,310 16.06.24
남편 생일 어쩌죠 ㅠ   모바일등록 (4) 725 16.06.24
연애가 너무 불안해요..ㅠ   모바일등록 (16) 구구코닝 962 16.06.24
여친에게 똑같이 해줘야될까요?   모바일등록 (7) 카시오가피 914 16.06.24
결혼 생각하면 답답해요   (2) 감성소녀 561 16.06.24
믿고싶지 않습니다. 저 어떻게 해야될까요   모바일등록 (23) 쑝쑝0 2,218 16.06.23
남자분들~~   모바일등록 (6) 익명여 660 16.06.23
남자가 쑥맥이면 여자가 적극적으로 해야 되나요??   (10) 진달래02 1,135 16.06.23
신랑핸드폰보다가 발견했는데요~   모바일등록 (21) 쑝쑝 2,843 16.06.23
내편? 남편?   모바일등록 (6) nocky 1,695 16.06.23
기혼자분들께질문!!!   모바일등록 (13) 여름바캉스 2,762 16.06.23
남친과의 돈문제 어떻게 해야하나요?   (24) 상담원짱 1,835 16.06.22
둘째낳는거때문에 싸웠어요..남편하고 같이 보려구요   모바일등록 (25) 두번째기적이.. 2,443 16.06.22
남친과 깡패를 만나면...ㅡㅡ;;  file (13) 매너쩔어 1,542 16.06.22
해여지는 방법...알려주세여   (11) 쩡아 1,649 16.06.22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