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남편이 사람들한테 좀 물어보래요 모바일등록
9 푸르미맘 2012.07.12 22:48:45
조회 14,051 댓글 84 신고
남편월급이 370입니다
자동차할부금으로 50만원이 나가고 시어머니께 50만원드리고
대출금이자가 26만원 일단 여기까지..그외에
아이가 세명입니다 4살 2살 갓태어난 신생아요..
여지껏 적금은 커녕 매달. 모자라서 빛이 계속 늘고있는상태인데요
아무것도 안쓴다해도 애들 기저귀값에 분유값에 보험료 핸드폰요금 공과금만하더라고 백만원은 그냥나가고 ..거기에 첫째는 4살이기에 학습지도 좀 하고요..
요즘 장보시면 아시겠지만 .. 한번장볼때마다 10만원은 우습게 나가게 되잖아요
제가 저금한푼못하고 산다고 엄청 구박하네요
제가 살림을 정말 못하고 있는건지요?
전 제 옷한벌 못사입고
애들도 계절에 내복 서너벌 외출복 두세벌 사주는정도에요
장볼때도 맘놓고 장보는 사람이 요즘 어딧습니까?
그래도 한참 크는 아이들 잘 먹여야해서
이것저것 사기는 하죠
남편이 370만원에서 100만원을 저금하랍니다
할수있을까요?
25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몸아프다는 핑계로 아무것도 하지않는 남편   new (1) 못난이7979 84 16:25:42
여자친구랑 싸웠는데   new (5) 만그도 189 15:32:48
이 느낌 뭘까요?   모바일등록 new (1) 나뿐 284 14:58:11
30대여자 결혼자금..   new (3) 해맑은A 322 13:43:22
남자친구와 어떻게 지내는 게 현명할까요?   모바일등록 new 어떡하나요 191 13:37:06
양파같은 집안사정.........   모바일등록 new (5) boba123 370 12:39:47
원래 부모님이 1순위인가요?   new (6) 336655 191 12:35:12
취미를 알게됐는데. 이거 도박아닌가요   new (6) 코담 267 12:28:53
백수남친   new (7) ㄴㄴㅁㄷ 235 12:01:47
누가잘못된걸까요?   모바일등록 new (7) zndkd 565 10:53:23
남편 일 악착같이 도와줬더니   new (2) 금방이라 292 10:40:53
남편이 밉고 막 그래요..   new (3) 맣ㅎ 228 10:38:48
바람피다 걸린 남편   new (6) 져우니 493 10:10:28
( 긴 글 / 방탈ㅈㅅ )아버지가 친어머니께 생활비를 주고 계시는데..   모바일등록 new (7) boba123 433 04:18:30
저는 세컨..   모바일등록 new (27) banana4263 1,676 03:33:15
9개월된남친 어머님   모바일등록 new (10) 야미야미 708 00:45:44
엎드려 절받는느낌....   모바일등록 new (4) 코알라 535 00:07:58
만나다보니   new (4) 활ㅇ 478 15.04.20
섹시댄스 보면서 자위하는게 좋다는 남친   모바일등록 new (10) 프레데릭 1,233 15.04.20
현실적인 조언 부탁드려요   모바일등록 new (6) 끼꺄꾸뀨꺄 511 15.04.2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