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남편을 죽여버리고 싶당 모바일등록
9 흑용 2012.06.28 01:00:39
조회 10,065 댓글 37 신고
사업을 해서 술접대를 한다고해서 집엘 안오길래 핸펀했더니 지금중요한얘기중이라서 끊을께글그러더라구요. 그래서 전 핸펀을 안 끊었더니 그쪽도 그냥 핸드폰을 내려놓은 상황에서는 다 들리더라구요. 어이없어 녹음까지했어요. 근데 들례오는 소리는 오빠~~왜그래~~오빠가 허리를 벗을까? 바지를 벗을까? 오빠 나이거 시켜도돼 그러니깐 그래 시켜 그대신 원샷이다. 자주가는 곳인지 아주 편하게 말하더라구요. 오빠가 네가 원하는거 다 해줄껭~~새벽3시에 다시 전화했더만 아에 핸펀을 꺼놓은 신랑 그것도 모자라서 아에 집엘 안들어 왔네요~~그러고나서 새벽녀까지 잠을 설쳤더니 벌써 아침7시반에 핸펀 했더니 받더라구요. 일언방구 말도 없고 졸려서 자고싶으니깐 전화하지말래요. 회사가서 자니깐 그만 나좀 냅두래요. 적반하장도 유분수지~~하루종일 전화한통 없더라구요. 그래도 집에와서는 미안하다하겠지~~웬걸~~샤워하고 바로 침대로 직행~~어이없어서 할말없냐고하니깐 할말 없데요 허걱 외박하고 할말이 없냐고했더니 자꾸 물어보면 집을 나가겠데용 사업상 어쩔수없는 접대였다고~~그럼 외박한다고 전화도화도못하냐고 했더니 짱 난다고 그만 얘기하래요. 현장을 핸펀으로 들은사람은 미쳐죽을것같은데~~남편을 죽이고 저도 주고 그만살고싶어요. 이때까지ㅈ새벽까지 한접대가 여자를 끼고노는 흥청 망청노는 접대냐고 했더니 맞데요. 헐~~본인도 접대라는 이유로 같이 놀은거잖아요. 뻔하죠!같이 술먹다가 노래부르고 술집여자랑 부르스치고 여기저기 만지고 그랬을꺼 아니여요. 갑자기 더러운 새끼라는생각이 들더라구요. 어째든 난 거래처가 여자끼고 술먹기를원ㅅ내서 먹었을 뿐이여서 아무잘못이없데요. 완전 개새끼에요
23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제가 옹졸한건가요?   모바일등록 new 야월33 45 18:54:16
조언 부탁드립니다...   모바일등록 new (4) 사랑스러운악.. 156 17:12:09
조언부탁드립니다..   new (6) 힘을내요오 345 14:50:12
어떻게 하실꺼에요?   new (16) 잠이온다 754 09:57:31
남친과의 결혼 고민문제입니다   모바일등록 new (9) bitna29 600 08:37:48
뭘 사달라는 남자친구   모바일등록 new (17) 세바퀴이상 829 02:41:31
게임 현질 남편 ㅡㅡ   모바일등록 new (8) 어휴o 485 02:12:50
혼자사랑하는기분...   모바일등록 new (3) jjiqhsb 814 16.09.28
이혼하자는 남편   모바일등록 new (17) day73 1,331 16.09.28
자고있는 남편   모바일등록 new (9) ㅍㅣ글렛 906 16.09.28
종잡을 수 없는 신랑 성격 , 넘 힘들어요   모바일등록 new (18) 줄무니31 902 16.09.28
화장 전후가 다른 여친? 조언이 시급합니다 언니들ㅠㅠ   (12) 상담원짱 1,253 16.09.28
남자친구 선물이요!!댓글좀주세용ㅜㅜ   모바일등록 (2) 갓데엠 358 16.09.28
애인한테 차 사줄 때 주의할점??   모바일등록 (11) ㄱㄱㅠㅠ 970 16.09.28
조언구합니다..   모바일등록 (8) 상잉 377 16.09.28
나한테만 바쁜 남친   (4) 쑤빠뚜빠쏴빠 528 16.09.28
결혼 후에도 포기할 수 없는 야동   모바일등록 (8) sushi369 1,044 16.09.28
남자가 변했다고 생각하는게...   모바일등록 (15) 한입만용 1,615 16.09.28
헤어져야 할지 말아야할지 고민됩니다../후기입니다   (6) 상담원짱 1,541 16.09.27
정말 많이 좋아하고 사랑하는데 건강이 안좋다면?   (8) 배추배추 992 16.09.27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