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남편을 죽여버리고 싶당 모바일등록
9 흑용 2012.06.28 01:00:39
조회 10,082 댓글 37 신고
사업을 해서 술접대를 한다고해서 집엘 안오길래 핸펀했더니 지금중요한얘기중이라서 끊을께글그러더라구요. 그래서 전 핸펀을 안 끊었더니 그쪽도 그냥 핸드폰을 내려놓은 상황에서는 다 들리더라구요. 어이없어 녹음까지했어요. 근데 들례오는 소리는 오빠~~왜그래~~오빠가 허리를 벗을까? 바지를 벗을까? 오빠 나이거 시켜도돼 그러니깐 그래 시켜 그대신 원샷이다. 자주가는 곳인지 아주 편하게 말하더라구요. 오빠가 네가 원하는거 다 해줄껭~~새벽3시에 다시 전화했더만 아에 핸펀을 꺼놓은 신랑 그것도 모자라서 아에 집엘 안들어 왔네요~~그러고나서 새벽녀까지 잠을 설쳤더니 벌써 아침7시반에 핸펀 했더니 받더라구요. 일언방구 말도 없고 졸려서 자고싶으니깐 전화하지말래요. 회사가서 자니깐 그만 나좀 냅두래요. 적반하장도 유분수지~~하루종일 전화한통 없더라구요. 그래도 집에와서는 미안하다하겠지~~웬걸~~샤워하고 바로 침대로 직행~~어이없어서 할말없냐고하니깐 할말 없데요 허걱 외박하고 할말이 없냐고했더니 자꾸 물어보면 집을 나가겠데용 사업상 어쩔수없는 접대였다고~~그럼 외박한다고 전화도화도못하냐고 했더니 짱 난다고 그만 얘기하래요. 현장을 핸펀으로 들은사람은 미쳐죽을것같은데~~남편을 죽이고 저도 주고 그만살고싶어요. 이때까지ㅈ새벽까지 한접대가 여자를 끼고노는 흥청 망청노는 접대냐고 했더니 맞데요. 헐~~본인도 접대라는 이유로 같이 놀은거잖아요. 뻔하죠!같이 술먹다가 노래부르고 술집여자랑 부르스치고 여기저기 만지고 그랬을꺼 아니여요. 갑자기 더러운 새끼라는생각이 들더라구요. 어째든 난 거래처가 여자끼고 술먹기를원ㅅ내서 먹었을 뿐이여서 아무잘못이없데요. 완전 개새끼에요
23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안마방 문자  file 모바일등록 new (2) 핑공이 44 02:41:05
헤어지고 제가 잡았는데   모바일등록 new (1) 여자ㅅㄹ 138 00:27:16
30대 남친 생일선물!   모바일등록 new (2) 99 00:23:59
여러가지로 답답스러워요~~   모바일등록 new (2) elije 357 17.03.01
이게 뭔가요   모바일등록 new (7) 사랑중ing20.. 519 17.03.01
어의없는 마지막...   모바일등록 new (10) 二쇳 913 17.03.01
이건 뭐죠?   모바일등록 new (8) 알듯모를듯 708 17.03.01
남자끼리는   모바일등록 (7) aagwaag 926 17.03.01
약속자꾸 안지키는 남친   모바일등록 (5) lmknj 558 17.03.01
연락은 중요치 않다는 남친   모바일등록 (10) 블랙베리앤베.. 871 17.02.28
변한거 같은 남자친구..   모바일등록 (8) 레드망고 686 17.02.28
직장동료의 행동   모바일등록 (10) 울이쁜쟈기 613 17.02.28
왜 안보여주는건가요!!!   모바일등록 (5) 꽁냥꽁냥2 622 17.02.28
정떨어진다하고 전화 끊어버렸어요   모바일등록 (4) 찬바람분다 704 17.02.28
장거리연애... 불안해요   모바일등록 (11) 어쩌라는거냐 484 17.02.28
30대성인은 관계를 사귄지 언제쯤하나요?   모바일등록 (10) 이소설을 1,564 17.02.28
제가 정말 궁금한게 있는데요   (6) 하이든 731 17.02.28
도박장 좋아하는 남편   모바일등록 (5) 나좀살자 539 17.02.28
철없는 남편   모바일등록 (3) 사사김임 1,068 17.02.28
제가 이상한건지 좀 봐주세요   모바일등록 (11) lovepjs 1,236 17.02.28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