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남편을 죽여버리고 싶당 모바일등록
9 흑용 2012.06.28 01:00:39
조회 10,008 댓글 37 신고
사업을 해서 술접대를 한다고해서 집엘 안오길래 핸펀했더니 지금중요한얘기중이라서 끊을께글그러더라구요. 그래서 전 핸펀을 안 끊었더니 그쪽도 그냥 핸드폰을 내려놓은 상황에서는 다 들리더라구요. 어이없어 녹음까지했어요. 근데 들례오는 소리는 오빠~~왜그래~~오빠가 허리를 벗을까? 바지를 벗을까? 오빠 나이거 시켜도돼 그러니깐 그래 시켜 그대신 원샷이다. 자주가는 곳인지 아주 편하게 말하더라구요. 오빠가 네가 원하는거 다 해줄껭~~새벽3시에 다시 전화했더만 아에 핸펀을 꺼놓은 신랑 그것도 모자라서 아에 집엘 안들어 왔네요~~그러고나서 새벽녀까지 잠을 설쳤더니 벌써 아침7시반에 핸펀 했더니 받더라구요. 일언방구 말도 없고 졸려서 자고싶으니깐 전화하지말래요. 회사가서 자니깐 그만 나좀 냅두래요. 적반하장도 유분수지~~하루종일 전화한통 없더라구요. 그래도 집에와서는 미안하다하겠지~~웬걸~~샤워하고 바로 침대로 직행~~어이없어서 할말없냐고하니깐 할말 없데요 허걱 외박하고 할말이 없냐고했더니 자꾸 물어보면 집을 나가겠데용 사업상 어쩔수없는 접대였다고~~그럼 외박한다고 전화도화도못하냐고 했더니 짱 난다고 그만 얘기하래요. 현장을 핸펀으로 들은사람은 미쳐죽을것같은데~~남편을 죽이고 저도 주고 그만살고싶어요. 이때까지ㅈ새벽까지 한접대가 여자를 끼고노는 흥청 망청노는 접대냐고 했더니 맞데요. 헐~~본인도 접대라는 이유로 같이 놀은거잖아요. 뻔하죠!같이 술먹다가 노래부르고 술집여자랑 부르스치고 여기저기 만지고 그랬을꺼 아니여요. 갑자기 더러운 새끼라는생각이 들더라구요. 어째든 난 거래처가 여자끼고 술먹기를원ㅅ내서 먹었을 뿐이여서 아무잘못이없데요. 완전 개새끼에요
23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남자친구의 눈물을봣어요ㅜ   모바일등록 new 너만바융 11 05:55:16
사과하다가 지쳐요   모바일등록 new (6) 블루시크릿 207 01:39:20
새벽에 남친 폰으로 온 문자한통   모바일등록 new (9) 요플레 380 01:33:36
저만 서운 한건지..여자가 생긴건가요?   모바일등록 new 웃으자아 286 01:04:17
1년 변화   모바일등록 new (1) 기냥저냥 244 00:33:53
이별할때 커플사진들...   모바일등록 new (4) 뽀님 340 00:25:38
오늘 번호를 물어보는 남자가있었는데   모바일등록 new (6) 아... 420 15.07.01
아......봐주세요   모바일등록 new (2) 미요나 376 15.07.01
사랑한단말   모바일등록 new (3) 닉넴이용 318 15.07.01
사는게 재미없다는 남친   모바일등록 new (3) 미요나 390 15.07.01
기다려야 하는지 정리 해야하는지 모르겠어요.   new (8) 햇님 740 15.07.01
말없는 남친   모바일등록 new (10) newyorker 532 15.07.01
나를 놓아주는게 맞는거같다는 남자친구   new (2) 히히끼끼 690 15.07.01
제가 더 이해해야 되나요? ㅠ좀 도와주세요..   new (9) 립톤티 678 15.07.01
남친의 자기관리   모바일등록 new (6) 너만바융 745 15.07.01
뜬금없이   모바일등록 new (6) heehh7 562 15.07.01
예물ᆢ남친성격   모바일등록 new (2) 흔들리는갈대 570 15.07.01
데이트비용 도와주세요   모바일등록 new (12) 두루미aa 1,138 15.07.01
뭔가를사주겠다곤하지만정작...?   모바일등록 (28) ㅈㅣㅇ 1,049 15.07.01
바쁜 남친   모바일등록 (2) mati 420 15.07.0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