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남편을 죽여버리고 싶당 모바일등록
9 흑용 2012.06.28 01:00:39
조회 9,871 댓글 37 신고 주소복사
사업을 해서 술접대를 한다고해서 집엘 안오길래 핸펀했더니 지금중요한얘기중이라서 끊을께글그러더라구요. 그래서 전 핸펀을 안 끊었더니 그쪽도 그냥 핸드폰을 내려놓은 상황에서는 다 들리더라구요. 어이없어 녹음까지했어요. 근데 들례오는 소리는 오빠~~왜그래~~오빠가 허리를 벗을까? 바지를 벗을까? 오빠 나이거 시켜도돼 그러니깐 그래 시켜 그대신 원샷이다. 자주가는 곳인지 아주 편하게 말하더라구요. 오빠가 네가 원하는거 다 해줄껭~~새벽3시에 다시 전화했더만 아에 핸펀을 꺼놓은 신랑 그것도 모자라서 아에 집엘 안들어 왔네요~~그러고나서 새벽녀까지 잠을 설쳤더니 벌써 아침7시반에 핸펀 했더니 받더라구요. 일언방구 말도 없고 졸려서 자고싶으니깐 전화하지말래요. 회사가서 자니깐 그만 나좀 냅두래요. 적반하장도 유분수지~~하루종일 전화한통 없더라구요. 그래도 집에와서는 미안하다하겠지~~웬걸~~샤워하고 바로 침대로 직행~~어이없어서 할말없냐고하니깐 할말 없데요 허걱 외박하고 할말이 없냐고했더니 자꾸 물어보면 집을 나가겠데용 사업상 어쩔수없는 접대였다고~~그럼 외박한다고 전화도화도못하냐고 했더니 짱 난다고 그만 얘기하래요. 현장을 핸펀으로 들은사람은 미쳐죽을것같은데~~남편을 죽이고 저도 주고 그만살고싶어요. 이때까지ㅈ새벽까지 한접대가 여자를 끼고노는 흥청 망청노는 접대냐고 했더니 맞데요. 헐~~본인도 접대라는 이유로 같이 놀은거잖아요. 뻔하죠!같이 술먹다가 노래부르고 술집여자랑 부르스치고 여기저기 만지고 그랬을꺼 아니여요. 갑자기 더러운 새끼라는생각이 들더라구요. 어째든 난 거래처가 여자끼고 술먹기를원ㅅ내서 먹었을 뿐이여서 아무잘못이없데요. 완전 개새끼에요
흑용님의 보유뱃지 7

파워링크 AD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나의 남편, 남친 게시판 안내입니다  (2) 18  빠담빠담* 3,481 14.05.14
남친 연애   모바일등록 new 3 메롱 9 07:49:42
팔짱낄때.. 신경쓰이네요.   모바일등록 new (2) 7 nsyou 101 07:21:46
어떤 남자가 더 좋아요?   모바일등록 new (7) 9 6989 465 01:03:59
전남자친구   모바일등록 new (2) 7 에혀혀 474 14.07.29
그말을 믿으하는거니...?   모바일등록 new (2) 5 봄 이 481 14.07.29
남자들, 사귀다가 이여자다 싶으면?   모바일등록 new (3) 12 힉헥힉 807 14.07.29
갈등   모바일등록 new (5) 2 마음다침 390 14.07.29
남자들 술마고 잠자리 한 기억이 없나요~?   모바일등록 new (13) 4 뭥밍 1,069 14.07.29
짧은연애   모바일등록 new (5) 8 개똥같은소리 520 14.07.29
남친과의 여행비 부담   모바일등록 new (15) 5 코코 1,085 14.07.29
집안반대로 헤어지는거 정말 힘드네요.   new (4) 5 777777777 706 14.07.29
사랑하지만 완전 믿을수없는 마음..ㅠ   모바일등록 new (3) 12 가을이온다 529 14.07.29
  모바일등록 new (2) 8 재바라기 449 14.07.29
꼭. 알려주세요  file 모바일등록 new (11) 11  1,107 14.07.29
제가꾼꿈..해몽하실줄아는분   모바일등록 (4) 4 안냥양이 658 14.07.29
남친의 가슴을 만지는 누나   모바일등록 (11) 4 66666666 1,970 14.07.29
남자친구어머니와의사이...   모바일등록 (6) 6 ㅎㅎ 898 14.07.29
싸울때마다전화막끊는사람들심리   모바일등록 (4) 7  780 14.07.29
미련이 많은 남자??   모바일등록 (1) 5 호빵 385 14.07.29
진짜..답답해요.....   모바일등록 (1) 5 ivo 319 14.07.2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