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남자분들 조언해주세요
1 MCM 2005.11.09 11:51:49
조회 825 댓글 8 신고
만난지6개월되엇구요.

그사람은 8살 된 아들이 있는 이혼남입니다.

저보다2살 어리구요.

전부인가족들한테 얼마나 많은 상처를 받았는지 모르지만

얘기하면서 치를 떱니다.

그런데 그사람 집에가서 앨범을 보는데 전부인 사진을 아직도 가지고 있더라구요. 아이랑 같이 찍은사진이야 그럴수 있다지만 둘이 찍은 사진.혼자찍은사진 이런것들이 꽤 많더라구요.그래서 나중에 얘기를 햇더니만 자기는 신경도

않쓰고 관심도 없어서 앨범을 신경도 않썼다는거예요.

그건 그렇지만 나에 대해 배려가 없는 것 같았어요.

그리고 결혼반지도 아직도 손에 끼고 있구요.그거에 대해서는 말한적없지만요

그리고 자기는 잘난 여자가 싫대요.그것보다 더싫은건 겉으로 부족한척 하는 여자라구. 그게 나래요.우리는 대화를 많이 하는 편이예요. 그사람 부족한점 말해주고 하거든요. 그래서 그사람은 나를 똑똑하다고 생각하는 건지 어떤건지.난 그런사람 아니고 현실적인 사람일뿐인데요. 왜 그러는지 알수가 없어요. 그리고 전 제가 잘났다고 생각해본적도없어요. 제가 그런행동을 무의식적으로 했을 수도 있겠지만 ...

그리고 어제 싸웠어요 그러면서 자기는 잘난 여자가 싫다고 한거였구요.자기한테 믿음이 없다는둥 하면서 그러더라구요

이사람 왜그래요?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남편의 통장??   (6) 민트 962 10.01.28
미국인 남자친구.. 밑바닥까지 보여주네요..아니길 바랬는데.   (29) lost my way 15,528 10.01.28
신랑이 외박했어요..   (6) 천사의입맞춤 1,679 10.01.28
날힘들게하는 남친엄마   (14) papi 1,400 10.01.28
답답해요   (5) 422 10.01.28
남친이랑하면 좋은일..   (13) maxim3209 1,791 10.01.28
제가 이상한 생각을 하는건지.....   (14) -- 1,243 10.01.28
내 남편 왜 이럴까요? 답답해요   (11) 뚱띠 1,521 10.01.28
내자리에 불 언제 껐노...   (5) 붕어빵 407 10.01.28
청결   (8) 청결 640 10.01.27
챙겨주는 남친   (5) spa 587 10.01.27
처음 여자친구를 사귀는 남자친구.   (5) 훔훔 1,394 10.01.27
멋진 애칭없을까요...   (5) 최고가되자 1,440 10.01.27
화만내는 시모   (5) 돼지 479 10.01.27
정신과 치료가 필요한걸까요? 못참겠어요..   (14) 우울이 1,517 10.01.27
남자 관계 문의   (8) 깝깝 2,226 10.01.27
조언좀 부탁드려요(제발요)   (6) 사랑기도★ 509 10.01.27
자꾸만 미안해지네요..   (2) 미안해 546 10.01.27
저한테 지쳤다는 남친...저 어떻게 해야 할까요..?   (10) 푸른하늘 2,281 10.01.27
제 이야기좀 들어주실래요   (2) 행복이맘 443 10.01.2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