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남자분들 조언해주세요
1 MCM 2005.11.09 11:51:49
조회 825 댓글 8 신고
만난지6개월되엇구요.

그사람은 8살 된 아들이 있는 이혼남입니다.

저보다2살 어리구요.

전부인가족들한테 얼마나 많은 상처를 받았는지 모르지만

얘기하면서 치를 떱니다.

그런데 그사람 집에가서 앨범을 보는데 전부인 사진을 아직도 가지고 있더라구요. 아이랑 같이 찍은사진이야 그럴수 있다지만 둘이 찍은 사진.혼자찍은사진 이런것들이 꽤 많더라구요.그래서 나중에 얘기를 햇더니만 자기는 신경도

않쓰고 관심도 없어서 앨범을 신경도 않썼다는거예요.

그건 그렇지만 나에 대해 배려가 없는 것 같았어요.

그리고 결혼반지도 아직도 손에 끼고 있구요.그거에 대해서는 말한적없지만요

그리고 자기는 잘난 여자가 싫대요.그것보다 더싫은건 겉으로 부족한척 하는 여자라구. 그게 나래요.우리는 대화를 많이 하는 편이예요. 그사람 부족한점 말해주고 하거든요. 그래서 그사람은 나를 똑똑하다고 생각하는 건지 어떤건지.난 그런사람 아니고 현실적인 사람일뿐인데요. 왜 그러는지 알수가 없어요. 그리고 전 제가 잘났다고 생각해본적도없어요. 제가 그런행동을 무의식적으로 했을 수도 있겠지만 ...

그리고 어제 싸웠어요 그러면서 자기는 잘난 여자가 싫다고 한거였구요.자기한테 믿음이 없다는둥 하면서 그러더라구요

이사람 왜그래요?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남자친구의 과거..   (8) 궁금녀 1,142 10.02.09
여성분들께 하나만 여쭤보겠습니다   (20) 호떡 2,130 10.02.09
8년의 지독한 사랑   (10) 호떡 1,592 10.02.09
남편이 얄밉고 얼구 쳐다 보기도 싫으네요....   (14) 우울함 1,567 10.02.09
이해가 안되는 집안   (2) 고민 615 10.02.09
정말 이렇게 살면 머해요   (3) 죽고시픈말짜 642 10.02.09
[답변]정말 이렇게 살면 머해요   김근아 191 10.02.09
바람끼는 타고나는건가요??   (14) pulley 1,876 10.02.09
제가이상한성격을가진걸까요?   (1) 하이스테 448 10.02.09
이런 남자 정말 싫다싫어...   (14) 미련녀 1,842 10.02.08
화상통화첨했어요 ㅎ   (1) .. 537 10.02.08
변덕이심한 남친.....   (3) 바나나우유 723 10.02.08
시댁과 남편.. 정말 화가 나요   (5) 화나요 1,677 10.02.08
남편에게 예쁘게 보이고 싶어요~   (16) 두근두근 1,847 10.02.08
바람...피는 남자...   (13) 맑고깨끗하게 3,301 10.02.08
연애하면 이런가요??   (4) girl 1,312 10.02.08
욕하는 남자 괜찮은가요..??   (29) 딸기 2,198 10.02.08
어쩌면 좋을까요.............   (2) 요염나비 416 10.02.08
야동보는남편진짜시러   (20) 진짜시러ㅅㅂ. 1,193 10.02.08
시간이 짧은 남자, 어찌하나요?   (8) 휴ㅠ 1,591 10.02.0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