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더이상 이렇게는 못살아!!!리플꼭좀
1 차칸마녀 2005.09.01 10:18:53
조회 1,054 댓글 3 신고
전 30세로 동갑인 남친과 동거중입니다..
서울에서 있다가 지금은 지방으로 내려왔어여
전 이쪽에 아는 사람도 아무도 없는 상태입니다..
남친은 안정적인 직장은 없고...노가다를 합니다..
게임을 좋아라해서 일없음 거의 컴터 앞에 있죠
솔직히 무책임한 편에 속하긴 해요.
그래도 금전적인 문제로 다퉈본 적은 거의 없습니다
문제는 이곳에 내려오고 나서부터예요.
전부터 알고 지낸 친한 형님이 있다고 하더군요
근처에 살고 있으니 한번 보자고 하더라고요..그래서 몇 번 식사도 했습니다
근데 그 형님이 틈만 나면 불러냅니다.불러내서 꼭 술을 먹습니다..(하루도 안빠지고 매일이요)
거의 매일 저녁은 셋이서 같이 먹는다고 봐야돼여.
그리고 제 남친이 쉬는 날 집에서 둘이 늘어지게 낮잠도 자고, 밥도 해먹고 하려고 하면
또 형님한테 전화가 와요. 제 남친은 자다가도 나갑니다...
제 남친과 며칠 연락이 닿지 않자..제가 알바하는 곳에 와서 남친을 찾기도 하고,
둘이 밥먹는 중이라고 하면 제 남친한테 섭섭한 티를 팍팍냅니다.
외식하면 매일 형님이 사는 것도 아니고 하루에 3만원 정도 나오는 식대도 이제 부담이 됩니다
솔직히 이젠 그 형님이란 사람 보기도 싫고 같이 밥먹기는 더군다나 싫어요
제가 잠깐 야간 근무하는 일을 했었는데..그 때는 기회가 이때다 싶어서 남친끌고
그 형님 친구랑 만나서 도우미불러 노래방도 갔었어여..그래서 전 주간근무로 바꿨죠
그 형님이라는 사람의 형과 같이 사는데 그 형과 사이가 안좋아서 집에 들어가는 걸 별로 안좋아한대요...
그래도 그렇지 왜 우리가 맨날 같이 있어줘야 하는지..
그것 때문에 여러번 싸웠는데요..
남친도 첨엔 화를 많이 내더니만 한 동안 그 형님과 연락도 안하고
집에 오면 남친이 핸폰을 아예 꺼버리고 생활했거든여..
근데...그 형님이 남친과 같이 일하게 됐어요.
오늘 그 소식 들었는데..저한테는 공포의 시작입니다..
어찌하면 좋을까요?
남친과 싸우기는 싫고 그렇다고 매일 그 형님과 만나기도 싫은데...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너~나 좀 잘하세요!!   (7) 도로시 672 10.02.01
신랑의 한마디   (13) 잘해봐라 1,477 10.02.01
천날 먹고 만날 놀아...   (15) 난여자다 1,038 10.02.01
남편이 그냥 싫네요   (20) 미인 2,963 10.02.01
남친의 눈치코치없는 호칭=_=..   (10) R.u.ready? 1,565 10.02.01
남편이 가계부를....   (11) 민트 790 10.02.01
아 승질난다   (12) 아햏햏 494 10.02.01
best  남자친구의 폭력을 어떻게 받아들여야할까요..   (76) 초딩포스 5,475 10.02.01
요번구정떄..   (9) ★§ 615 10.02.01
1년뒤에 다시 만나자는 남친.......   (6) 흐음.. 1,788 10.02.01
사랑합니다.   (7) ... 481 10.02.01
온라인 게임을 하는 모임에서 있었던일..   (2) ★§ 569 10.02.01
남친이 힘들때 어떤도움을 줘야할지   (5) 에휴 865 10.01.31
3년의사랑 2년 이별후 다시 만난 그..   (7) 설화 1,847 10.01.31
의처증이란..?   (3) 피치 846 10.01.31
신랑이.. 시어머니께 ..   (13) 내눈물의 972 10.01.31
남친이랑 갓 백일 지났는데요   (4) 한소리리... 849 10.01.31
우리나라 여자   (6) 알이 598 10.01.31
결혼상대로 어떤가요?   (6) 1009 669 10.01.31
시댁이 이럴때에도 잘해야 하는 건가요?   (5) 멜랑꼴리 519 10.01.3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