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돈을 빌려달라고..
19 사랑 2005.08.30 14:10:27
조회 834 댓글 8 신고 주소복사
저만 만나면 돈을빌려 달라하네요...

카드막아야 한다며...

제가 너무 피곤해서...

안된다고 하니...

나하고 마음이 안맞다고...

하고요...세속에 물이 많이

들었데요....저보고...헉!!!

사람이 참좋아 보이는데...

만나면 안되겠죠?

마음이 아프네요...

정말 여유가 있으면..

그냥 안받을 생각으로..

빌려주고픈데...

저도 여의치가 않아서..

돈 안빌려주면...

마음이 안맞는건가요?

전 그사람을 진심으로 좋아 했는데...

실망입니다.....

님들의 지혜를 듣고 싶어요.....!
사랑님의 보유뱃지 3

파워링크 AD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하루에 5번 오는 남편의 전화 ^^   (37) 13 착한오기 4,989 09.12.03
시골 갔다 오더니   (4) 8 곰탱이 438 09.12.03
남친 핸드폰 문자를 봤는데..   (6) 3 휴심 3,968 09.12.03
[답변]남친 핸드폰 문자를 봤는데..   1 푸른능금 166 09.12.12
유모차사라는남편~ㅋㅋㅋ   (8) 1 제발쫌 534 09.12.03
그래도 사랑합니다......ㅠㅠ   (8) 4 꼴통 728 09.12.03
쉬고 싶은데....   (2) 1 갱이 391 09.12.02
바람피우는 남편 통화내역 확인하는 방법   (19) 2 소유 13,991 09.12.02
남편의 전화요금 보통 얼마나 쓰나요??   (15) 6 사니 935 09.12.02
바람   (10) 1 이루 1,545 09.12.02
당신이 좋아서...   (1) 5 찡찡구라 562 09.12.02
방구잘끼는 남편~~   (23) 2 천사맘 1,157 09.12.02
쿨할남자와 찌질한남자.   (8) 3 잠오는고양이 1,694 09.12.02
남자들.........이럴때는 왜그런걸까요?   (8) 1 백민아 1,552 09.12.02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8) 3 참솔이 465 09.12.02
????   (20) 6 속터짐. 4,450 09.12.02
[답변] 우리 남편 여경리...   1 용팔이 153 09.12.07
왜 그럴까요?   7 울애인님~ 237 09.12.02
예비 시엄마가 일시키면 왜이리 긴장되고 떨릴까요;;;   (8) 5 레니본 397 09.12.02
답답해서요   (1) 7 짱아 엄마 330 09.12.0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