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마이 마니아

러브 마니아 리스트
이별재회지침서 <다시유혹하라>, <사랑을 공부하다.>, <이게연애다>저자. '평범남, 사랑을 공부하다.'운영, 카톡 : varo119, 메일 : varo119@naver.com
마니아 컬럼(러브) 즐겨찾기
남자친구가 답답할땐
12  바닐라로맨스 2019.07.02 14:00:21
조회 119 댓글 0 신고

고요한 밤, 금발의 미녀는 달밤에 체조라고 하고있는걸까? 남편은 곤히 잠들었건만 아내는 뭔가를 향해 연신 베개를 휘둘러대고 있다. 대체 아내는 뭘하는걸까? 그 해답은 남편의 오른쪽에 보이는 작은 캔에있다. 저 빨간 작은 캔은 남아프리카 공화국에서 시판중인 Tabard 모기퇴치스프레이이다. 그래, 남편은 Tabard 모기퇴치스프레이를 뿌려두어서 곤히 자지만 Tabard 모기퇴치스프레이가 없는 아내는 달밤에 체조를 할수밖에 없었던거다. 근데 여기서 한가지 의문점이 생긴다. 왜 아내는 남편에게 Tabard 모기퇴치스프레이를 빌려달라고 하지 않았을까? 오늘의 주제는 여기서 시작한다.

 

 


 

여자들은 흔히 "남자들은 너무 센스가 없어!", "내가 그렇게 표현을 해도 모르더라니까!?", "왜 이렇게 못알아 듣지?" 등등의 불평불만을 한다. 물론, 개인적으로 여자들의 불평불만에 일견 동의한다. 확실히 남자가 센스라던가 당신의 은연중에 풍겨내는 뉘앙스따위를 캐치하는것이 늦거나 서투른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남자가 센스가 부족한것이 어디 어제 오늘일이던가? 지금 당신의 남자친구가 센스가 없다고 불평불만을 늘어놓기전에 한번 생각해보자. "당신이 만난 남자들중 정말 당신의 마음에 쏙 들정도로 센스있었던 남자가 몇이나 되나?당신이 불평불만하듯 남자의 센스가 부족하다면 당신이 잘 알려주면 될것아닌가!? 

 

본론으로 들어가기 앞서 한가지 짚고 넘어가자, 과연 여자들은 센스가 넘치는가?  여자들은 남자친구가 사온 선물을 바라보며 "대체 저런건 어디서 보고와서 선물이라고 들고오지?", "저거 살바에는 차라리 다른걸 사겠다", "에휴..."등등의 말들로 남자친구의 센스를 탓한다.

 

그래서 난 대체 여자들은 어떻게 서로 선물을 할까? 궁금해서 "K양 선물은 뭐해줄거야?" 라고 물어봤다. 그랬더니...여자친구 曰 "○○꺼 아이쉐도우사달라던데?.... 뭐냐 이 시츄에이션은... 남자한테는 뭘 갖고싶다 한번 말도 안하고 사온것 가지고 타박하더니... 자기들 끼린 정확히 콕! 찝어서 뭐 사달라고 말하다니...

 

또한 여자들의 착각중 하나는 "나는 남자와 달리 남자가 좋아할만한것을 잘골라줘!" 라고 생각한다는거다. 정말 그럴까? 한번은 여자친구가 내게 호피무늬 드로우즈를 선물한적이 있다. 나는 선물을 열자마자 기절...;;; (뭥미;;; 이건...;;;) 내가 부담스러워하는 기색이 역역하자 여자친구는 "니가 이런거 잘 안입어서 그렇지~ 이쁜거야~라고 하더라, 그래, 내가 촌스러워서 그런가보다했다.

 

그러다 친구들과 사우나에 가서 옷을 벗는데 친구들은 내 호피 빤스를 보고 바닥에 뒹굴며 웃더라... 정말, 당신의 센스가 너무다 뛰어나서 당신이준 선물에 불평불만이 없는걸까? 내가 보기엔 남자들이 그냥 그러려니하고 넘어가는건 아닐까 생각해본다.

 

결론적으로 사람은 직접적으로 말하지 않으면 알수 없는거다. 위의 광고에서처럼 당신이 아무리 베개를 들고 디스코를 추며 침대위에서 방방뛰어도 남편은 당신이 원하는게 뭔지 알수가 없다. 왜 그렇게 괜히 힘을빼나? 그냥 잠든 남편의 어깨를 가볍게 흔들어 깨운뒤 "여보, ○○킬라좀 줘"라고 하면 될거 아닌가!

 

괜히 센스가 있네 없네 타령하면서 자신이 남자가 알아듣게 설명하지 못한것을 합리화하지말자. 당신도 남자가 아무말 안하면 뭘 원하는지 뭘 싫어하는지 알수 없으면서 왜 당신은 남자가 알아들을수 없는 해독불가능한 말을 하곤 남자가 독심술로 당신의 속마음을 읽어주길 바라는가!

 

남자에게 뭔가를 원하는가? 그러면 "자기야 나 ○○○먹고싶어!", "이번 생일엔 ○○○ 갖고싶어~", "오늘은 ○○○하자!"라고 말하자. 당신이 아무리 "남자가 왜이렇게 센스가 없어!"라고 불평을 해봐야 남자는 속으로 "아니 그러면 직접적으로 말하던가 그걸 내가 어떻게 알아!"라고 말할뿐이다. 목마른자가 우물을 판다고했다. 남자친구가 당신의 말을 못알아들어 속이 뒤집어 질것 같다면 남자친구가 알아들을수 있게 직접 얘기하자.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마니아 혜택/신청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